여야4당, ' 5·18 모독' 한국당 의원들 출당 요구

남국성 기자 / 기사승인 : 2019-02-09 14:44:45
  • -
  • +
  • 인쇄
한국당 김진태-이종명 주최 공청회서 "5·18 폭동" 물의
4당 "난동의 멍석 깔아준 한국당에 국민의 멍석말이 절실"
나경원 "당의 공식 입장 아냐…다양한 해석은 가능"

자유한국당 일부 의원들이 주최한 공청회에서 일부 의원과 발제자들이 5·18 민주화운동을 폭동으로 규정한 데 대해 여야가 한목소리로 비판했다. 

 

더불어민주당,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 등 여야 4당은 9일 일제히 논평을 내고 5·18 민주화운동에 대한 비하와 조롱이 한국당의 공식 입장인지를 추궁하며 지도부 차원의 해명을 요구했다. 

 

▲ 자유한국당 이종명 의원(왼쪽) 등이 주최한 '5·18 진상규명 대국민 공청회'에 극우인사 지만원 씨(가운데)가 초청 연사로 참석해 논란이 일었다. [뉴시스, 자유한국당 캡처]

 

앞서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 의원은 전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극우 논객 지만원 씨를 초청해 '5·18 진상규명 대국민 공청회'를 열었다. 지 씨는 북한군 특수부대가 5·18 민주화운동에 개입했다고 주장해왔다.  

 

지 씨는 이날 연사로 나서 "5·18은 북괴가 찍어서 독일 기자 이름으로 세계에 방송하게 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전두환은 영웅"이라고 칭송하기도 했다.

 

지 씨를 연사로 초청한 한국당 이종명 의원은 공청회에서 "80년 광주폭동이 10년, 20년 후 정치적으로 이용하는 세력에 의해 민주화운동이 됐다"며 "다시 (폭동으로) 뒤집을 때"라고 주장했다.

 

이어 한국당 김순례 의원은 "조금 방심한 사이 정권을 놓쳤더니 종북 좌파들이 판을 치며 5·18 유공자라는 괴물 집단을 만들어 우리 세금을 축내고 있다"고 주장했다.

 

민주당은 이번 행사를 주최하고 폭동 발언에 동조한 한국당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의 출당 조치를 강하게 촉구했다.

이해식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한국당에 묻는다. 5·18 민주화운동을 '폭동'으로 날조하고 유공자를 모욕한 것이 당의 공식 입장인가. 만일 공식 입장이 아니라면 김진태·김순례·이종명 의원을 당장 출당 조치하고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과 나경원 원내대표는 국민께 사죄하라"고 말했다.


바른미래당 김정화 대변인은 "김진태·이종명·김순례 의원 그리고 지만원, 5·18 민주화운동에 대한 망언으로 역사에 기록될 인물"이라며 "갈 데까지 간 오만방자한 당은 배설에 가까운 망언을 그만 멈추라"고 규탄했다.

 

평화당 홍성문 대변인도 논평을 통해 "한국당 김진태·이종명 의원은 5·18 광주학살 원흉인 전두환을 영웅시하고 그 후예임을 스스로 인정한 행사를 치렀다"며 "이번 일을 계기로 명백히 왜곡되고 잘못된 사안을 가지고 국회에서 세미나 등 여타의 행사를 여는 것에 대해 국회 차원의 규제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정호진 정의당 대변인은 "온전한 정신으로는 도무지 할 수 없는 한국당의 5·18 망발은 망조라는 이름의 열차를 탄 것"이라며 "난동의 멍석을 깔아 준 한국당에게 이제 국민의 멍석말이가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는 이번 논란에 대해 "당의 공식 입장이 아니다"고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자유한국당은 5·18 광주민주화운동이 민주주의 발전에 기여한 역사적 가치와 의미를 높이 평가한다"면서도 "역사적 사실에 대한 다양한 해석은 존재할 수 있으나 정치권이 오히려 사회적 갈등을 부추기고 조장하는 것은 삼가야 한다"고 말했다. 

 

UPI뉴스 / 남국성 기자 nks@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이슈 Zip

인물

+

만평

+

스포츠

+

리버풀 vs 뮌헨,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0-0 무승부

리버풀과 뮌헨이 챔스 16강 1차전에서 비겼다. 뮌헨의 정우영은 출전 명단에서 제외된 채 벤치에 머물렀다.20일 오전 5시(이하 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에 위치한 안필드에서 열린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에서 리버풀과 바이에른 뮌헨이 0-0으로 경기를 마쳤다.이날 양 팀은 중원 볼 다툼으로 치열한 경기 양상을 보였다....

맨유, 첼시 2-0 제압하고 FA컵 8강 진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첼시를 제압하고 FA컵 8강에 진출했다.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이끄는 맨유는 19일 오전 4시 30분(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18-2019 잉글랜드 FA컵 16강 원정에서 첼시를 상대해 2-0으로 승리했다.초반부터 양 팀이 팽팽하게 맞선 가운데 전반 31분 선제골이 나왔다. 맨유의 폴 포그바가 상대...

중국, 죽기살기로 '축구 굴기'

중국 정부가 축구 굴기를 외치며 사생결단으로 나서고 있다. 시진핑 주석은 말한다. 월드컵에서 우승해야 진정한 스포츠 강국이라고. 중국은 올림픽의 다양한 종목에서 세계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미국을 오래 전에 정상에서 끌어내렸다. 국제 스포츠계 상당수의 종목에서도 독주가 시작됐다. 14억 인구에서 수많은 스타급 선수가 나오고 있다. 상상 못할 정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