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돌 롯데월드 어드벤처, 3000명 초청…장애인·독립유공자·다문화가정·소아암아동

이종화 기자 / 기사승인 : 2019-07-11 12:07:36
  • -
  • +
  • 인쇄

롯데월드 어드벤처(대표 박동기)는 개원 30주년을 맞이해 7, 8월 두달 간 총 3000명을 초청하는 대규모 ‘드림티켓’ 행사를 진행한다. 

이번 초청 행사는 서울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어린이재단 등과 함께 진행하는 것으로 장애인, 독립유공자, 다문화가정, 미혼모가정, 소아암 아동 등 사회 취약 계층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이 기간 동안 초청된 단체들은 롯데월드 어드벤처에서 놀이기구를 탑승하고, 다양한 공연과 퍼레이드를 관람하는 등 즐거운 추억을 갖게 된다. 


▲ 롯데월드 어드벤처(대표 박동기)는 개원 30주년을 맞이해 7, 8월 두달 간 총 3000명을 초청하는 대규모 ‘드림티켓’ 행사를 진행한다. [롯데월드 제공]


11일(목)에는 개원기념일을 맞아 첫 번째 초청 대상인 천안의 푸른아이지역아동센터 40명 아이들을 비롯한 약 120명이 파크를 찾았다. 특히 이 날에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소속 드림합창단의 신나는 공연과 장애를 딛고 용기와 희망을 전하는 네 손가락 피아니스트 이희아의 뜻 깊은 공연도 함께 펼쳐졌다. 연이어 7월에는 1700명, 8월 한달 간 1300명이 순차적으로 초청될 예정이다. 

롯데월드 어드벤처 관계자는 "2013년부터 평소 테마파크 방문이 어려운 분들을 대상으로 드림티켓 초청행사를 진행해왔다"며 "현재까지 8만명이 넘는 취약 계층이 참여해 소중한 시간을 보냈으며, 19년에는 총 2만명을 초청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롯데월드는 이 외에도 ‘찾아가는 테마파크’, 직업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드림잡’ 등 테마파크의 특성을 살린 다양한 CSR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UPI뉴스 / 이종화 기자 alex@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해리 케인 원더골' 토트넘, 유벤투스에 ICC 3-2 승리

토트넘 홋스퍼가 해리 케인의 원더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에 3-2로 승리했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유벤투스를 상대로 3-2 승리를 거뒀다.토트넘 선발 멤버로는 골키퍼 파울로 가자니가가 나왔고 조지우, 탄간가가, 알더바이럴트, 워커-피터스가 수비진을 구성했다. 해...

'라멜라 선제골' 토트넘, 유벤투스에 1-0으로 전반 종료

토트넘이 에릭 라멜라의 선제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맞붙였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토트넘 vs 유벤투스 라인업 공개…손흥민·호날두 선발

토트넘 홋스퍼와 유벤투스의 대결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 경기를 1시간여 앞두고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토트넘은 골키퍼로 파울로 가자니가를 내세웠고 조지우, 탄간가, 알더바이럴트, 워커-피터스, 해리 윙크스, 스킵, 손흥민, 델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