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아이돌차트 아차랭킹 10주 연속 1위

김현민 기자 / 기사승인 : 2019-06-21 11:57:54
  • -
  • +
  • 인쇄
'틴초이스 어워즈' 2개 부문 후보 올라 인기 입증…2위 블랙핑크·3위 트와이스

그룹 방탄소년단이 아이돌차트 아차랭킹에서 10주 연속 1위에 올랐다.


▲그룹 방탄소년단이 아이돌차트 아차랭킹 10주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사진은 지난 4월 24일 인천 남동구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U+5G THE FACT MUSIC AWARDS, TMA)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한 방탄소년단 [정병혁 기자]


방탄소년단은 21일 발표된 아이돌차트 아차랭킹에서 음원점수 2247점, 앨범점수 200점, SNS 점수 1377점 등 총점 3824점으로 10주 연속 1위를 차지했다.

방탄소년단은 미국 10대들이 뽑은 '틴초이스 어워즈'에서 2개 부문에 후보로 이름을 올리며 세계적인 인기를 보여줬다.

2위는 블랙핑크(총점 1884점)가 차지했다. 블랙핑크는 호주 투어를 통해 멜버른과 시드니에서의 첫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블랙핑크 로제는 "어릴 적에 살았던 멜버른의 공연장 무대에 올라 얼마나 행복한지 표현할 수 없을 정도다. 평생 이 순간을 잊지 않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 뒤를 이어 트와이스(총점 1815점), 전소미(총점 1606점), 잔나비(총점 1470점), 아이유(총점 1345점), 볼빨간사춘기(총점 1215점), 태연(총점 1211점), 홍진영(총점 1181점), 폴킴(총점 1178점)이 이름을 올렸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호날두 '성폭행 혐의' 증거 불충분…검찰 "기소 안 한다&...

축구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가 2009년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한 호텔에서 여성을 성폭행했다는 의혹과 관련해검찰의 기소를 피하게 됐다.​23일(현지시간) UPI 통신에 따르면 라스베이거스 지역을 관할하는 미국 네바다주(州)의 클라크 카운티 지방 검찰은 성명을 통해 "해당 여성이 호날두에게 성폭행 당했다는 증거를 제시하지 못했다&quo...

김가영, 3쿠션 LPBA 32강 진출…차유람 최하위로 탈락

'포켓볼 여제' 김가영(36)이 프로당구 3쿠션 대회서 32강에 진출했다.김가영은 지난 22일 서울 송파구 롯데호텔월드 크리스탈볼룸에서 열린 프로당구 PBA투어 2차 대회인 신한금융투자 PBA/LPBA 챔피언십 64강전에서 조 2위에 올라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김가영과 함께 이번 대회 와일드카드로 출전한 차유람(32)은 조 최하위로 탈락했다...

'해리 케인 원더골' 토트넘, 유벤투스에 ICC 3-2 승리

토트넘 홋스퍼가 해리 케인의 원더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에 3-2로 승리했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유벤투스를 상대로 3-2 승리를 거뒀다.토트넘 선발 멤버로는 골키퍼 파울로 가자니가가 나왔고 조지우, 탄간가가, 알더바이럴트, 워커-피터스가 수비진을 구성했다.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