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진핑, 트럼프와의 회담 두려워 해"

김문수 기자 / 기사승인 : 2019-03-15 11:43:21
  • -
  • +
  • 인쇄
백악관 "트럼프 거부 무서워, 회담아니라 서명식 원해"

시진핑 중국 주석이 미중 무역협상 타결을 앞두고 트럼프 대통령과 마주앉기를 두려워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4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의 경제고문인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 래리 쿠들로 이사는 미중 무역회담의 최종 타결을 앞두고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트럼프 대통령과 마주앉기를 두려워(afraid )하고 있다"고 말했다.

 

▲ 지난 10일(현지시간)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백악관에서 대통령전용기 마린원에서 내려 손을 흔들고 있다. [뉴시스]

 
래리 쿠들로 이사는 "시진핑 주석이 트럼프 대통령과 회담을 갖기 전에 모든 것을 다 완벽하게 합의하기를 원하고 있다"며 "이는 트럼프 대통령이 합의안이 마음에 들지 않으면 걸어 나가버릴 까봐" 두려워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시주석이 하고 싶은 것은 트럼프와의 협상 회담이 아니라 서명식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날 워싱턴의 한 모임에서 미중 무역회담의  합의안이 마무리 되려면 더 많은 작업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앞서 13일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과의 최종 무역협정이 자기 마음에 들지 않으면 그대로 걸어나가버릴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달 28일 트럼프대통령은 북한 김정은 위원장과의 회담에서 한반도 비핵화 합의가 결렬되자 정상회담 일정을 당장 중단하고 조기 귀국한 적이 있다.

 

UPI뉴스 / 김문수 기자 moonsu44@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이청용 결승골' 대한민국, 볼리비아에 졸전 끝 1-0 승

한국 축구대표팀이 볼리비아를 상대로 졸전을 펼친 끝에 1-0으로 승리했다.22일 오후 8시 울산 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한국과 볼리비아의 친선경기에서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이 이청용의 헤더골에 힘입어 1-0 진땀승을 거뒀다.한국은 골키퍼로 김승규를 선발로 세웠고수비수로 홍철, 김민재, 권경원, 김문환을 출전시켰다. 미드필더는 나상호, 주세종, 황...

이용규, 무기한 참가활동 정지 징계…한화 '초강수'

한화 이글스가 트레이드 요구로 파문을 일으킨 이용규(33)에게 무기한 참가활동정지라는 중징계를 내렸다. 한화로서는 '초강수'를 둔 것.한화는 22일 이용규에 무기한 참가활동정지 처분을 내렸다고 밝혔다. 한화는 "자유계약선수(FA) 계약을 체결한 이용규가 트레이드를 요청한 시기와 방식이 팀의 질서와 기강, 프로야구 전체의 품위를 심각...

대한민국 VS 볼리비아 축구 평가전, BJ 감스트 예상 결과는?

1인 방송 크리에이터 BJ 감스트(본명 김인직)가 한국과 볼리비아의 축구 대표팀 평가전 결과를 예측했다.지난 21일 감스트는 자신의 개인방송을 통해 다음날 울산 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볼리비아전을 분석했다.감스트는 선발 라인업으로 골키퍼 김승규, 수비수 홍철 김영권 김민재 김문환, 미드필더 이청용 정우영 황인범 이재성, 공격수 지동원 손흥민을 세운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