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 "靑 5·18 위원 재추천 요청은 적절"

김광호 기자 / 기사승인 : 2019-02-12 16:01:56
  • -
  • +
  • 인쇄
권은희 "권태오, 이동욱은 5·18 특별법 자격요건 없어"
하태경 "靑, 민주당 추천 인사에 대한 입장도 밝혀야"

바른미래당은 지난 11일 청와대가 한국당 추천 5.18 진상규명위원 가운데 두 명의 재추천을 요구한 것에 대해 "적절한 법적 판단으로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 1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제31차 원내대책회의에서 권은희(오른쪽) 정책위의장이 모두발언하고 있다. 왼쪽은 하태경 최고위원. [뉴시스]

 

바른미래당 권은희 정책위의장은 12일 원내정책회의에 참석해 "5·18 진상규명특별법은 자격요건으로 법조인, 인권 전문가 등을 규정하고 있는데, 한국당이 추천한 권태오, 이동욱 씨는 해당하는 바가 없다"며 "청와대의 적절한 법적 판단"이라고 말했다.

권 의장은 또 "한국당은 청와대의 판단을 존중해야 한다"고 말하고 "청와대도 진상규명위원회의 활동이 좌초되지 않도록 한국당에 관련 내용을 충실하게 설명하는 정치력을 발휘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채이배 원내부대표도 "문재인 대통령의 결단에 환영의 박수를 보낸다"고 말하면서 "한국당은 대통령의 요구대로 자격 요건을 갖춘 인사를 조속히 재추천하되, 추천할 인사가 없다면 추천권 자체를 반납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하태경 최고위원 역시 "대통령이 5·18 진상규명위원 2명의 임명을 거부한 것은 잘한 일로, 한국당은 청와대의 결정에 대해 항의가 아니라 사과를 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다만 "이제 청와대는 민주당이 추천한 인사 가운데 송선태 전 5·18 기념재단 상임이사와 이윤정 5월 민주여성회장에 대해서도 입장을 밝혀야 한다"고 지적했다.

하 최고위원은 "이 두 분은 5·18 당시 구속됐던 피해 당사자인데, 피해 당사자가 조사위원으로 참가하지 않는 것은 상식이다"면서 "만약 한국당 추천 인사는 거부하고 민주당 추천 인사들은 용인한다면 5·18 조사위는 출범과 동시에 사망선고를 받을 것"이라고 쓴소리를 했다.

 

UPI뉴스 / 김광호 기자 khk@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류현진, 호투에도 불구하고 패전투수 '멍에'

LA다저스의 류현진이 부상의 두려움을 떨쳐 버리며5⅔이닝 2실점의 호투에도 불구하고 패전투수의 멍에를 뒤집어 썼다.류현진은 21일 위스콘신주 밀러파크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원정경기에서 메이저리그 데뷔 후 100번째 선발투수로 등판했다.지난 9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경기에서 사타구니 부상으로 강판한 류현진은 이날 경기에서 6 피안타 1볼넷 9탈삼...

정해성 감독. 베트남 V리그 단독선두 질주

정해성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프로축구 V리그의 호치민시티 FC가 리그 단독선드를 질주하고 있다.호치민시티FC는 지난 20일(한국시간) 호치민시 통 나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비에텔과의 홈 경기에서 2대0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호치민시티는 올시즌 6경기에서 5승1무로 무패행진을 이어갔다. 비에텔의 사령탑은 이흥실 감독이다.호치민시티FC는 이날 경기에서 후반...

"손흥민 몸값, 5년간 400배 올랐어도 아직 저평가"

한국 축구의 간판스타 손흥민(27·토트넘)의 몸값이 5년 만에 400배 넘게 올랐다는 평가가 나왔다.독일의 축구 이적 정보 전문 매체 '트랜스퍼마크트'에 따르면 손흥민의 몸값이 최근 5년 간 15만 유로(약 2억 원)에서 6500만 유로(약 830억 원)로 치솟았다.트랜스퍼마크트는 지난 18일(한국시간) 토트넘과 맨체스터 시티의 2018~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