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도맘 비하' 40대 주부 블로거 항소심서 실형·법정구속

이민재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6 11:20:38
  • -
  • +
  • 인쇄
강용석 변호사와 불륜설 불거지자 페이스북 계정으로 비방

강용석 변호사와의 불륜설로 논란이 된 '도도맘' 김미나 씨를 비하하는 글을 인터넷에 올린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40대 주부 블로거가 항소심에서 실형을 선고받고 법정구속됐다.


▲ 1심에서 징역 8개월을 선고 받은 주부 블로거 함 씨에 대한 비방글을 올린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도도맘' 김미나(37) 씨가 지난 3월19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 들어서고 있다. [뉴시스]


서울중앙지법 형사항소5부(한정훈 부장판사)는 16일 모욕 등 혐의로 기소된 함 모(40) 씨에게 항소심에서 징역 6개월을 선고했다.


함 씨는 지난 2017년 1월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에 3차례 김 씨를 비하하는 글을 올린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당시 김 씨와 강용석 변호사의 불륜설이 불거지자 함 씨는 '니네가 인간이고 애를 키우는 엄마들이 맞냐', '진짜 하고 다니는 짓거리들이 더러워서' 등의 내용을 게재한 것으로 알려졌다.


함 씨는 유명 블로거 조 모 씨의 가방 판매장에서 일하며 거액을 횡령하고 그를 비방한 혐의도 받았다.

1심 재판부는 함 씨가 매출액을 사적으로 사용하고, 인터넷에 허위사실 및 비방글을 올렸다며 징역 8개월을 선고했다. 방어권 보장 등을 이유로 법정구속은 하지 않았다.

2심은 "조 씨가 출금을 허락한 자료는 나타나지 않는다"고 밝혔다. 아울러 조 씨에 대한 명예 훼손 혐의에 대해서도 "공익 목적이 아닌 조 씨를 깎아내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도도맘' 김 씨 또한 함 씨를 비난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바 있다. 김 씨는 함 씨가 1심에서 징역 8개월을 선고받자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항소하면 또 보러 가야지. 철컹철컹' 등 함 씨를 비난하는 글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다. 김 씨는 지난 3월 19일 1심에서 벌금 200만 원을 선고받았지만 항소하지 않아 형을 확정 받았다. 

 

UPI뉴스 / 이민재 기자 lmj@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류현진, 메이저리그 첫 홈런…LA다저스 100승 달성

LA다저스 투수 류현진이 메이저리그 진출 후 처음으로 홈런을 기록했다.류현진은 23일 새벽 5시 10분(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경기에서 선발 등판했다.0-1로 뒤지던 5회말 류현진은 선두 타자로 나서 콜로라도 선발 투수 안토니오 센사텔라를 상대로 노볼 2스트라이크 상황에서...

'손흥민 1도움' 토트넘, 레스터 시티에 1-2 역전패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1도움에도 불구하고 레스터 시티에 역전패했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홈팀 레스터 시티를 상대로 1-2로 졌다.이로써 토트넘은 최근 원정 경기 2무 7패로9경기 연속 원정 무승의 부진을 기록했다. 레스터 시티...

'케인 선제골' 토트넘, 레스터 시티에 1-0 앞선 채 전반종료

토트넘 홋스퍼가 레스터 시티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홈팀 레스터 시티를 상대해 전반전을 1-0으로 마무리했다.초반부터 치열한 공방을 주고받던 양 팀 중 레스터가 먼저 웃는 듯했다. 전반 16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