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 고시원 화재 사망자 7명으로 늘어

황정원 기자 / 기사승인 : 2018-11-09 10:44:28
  • -
  • +
  • 인쇄
거주자 대부분이 일용 근로자
출입구 근처서 불나 대피로 막혀 피해 커져

서울 종로구 고시원에서 발생한 화재로 인한 사망자가 7명으로 늘었다.  

 

▲9일 오전 화재가 발생한 서울 종로구 관수동 인근 고시원에서 소방 관계자들이 사고 수습을 하고 있다. [정병혁 기자]


소방당국에 따르면 9일 오전 5시께 서울 종로구 관수동 청계천 인근 고시원 3층 출입구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오전 8시30분 기준 6명이었던 사망자는 오전 9시50분께 7명으로 늘었다.

3층에서 시작된 불은 소방대원 173명과 경찰 40명 등 총 236명이 투입돼 오전 7시쯤 완전 진화됐다.

오전 5시5분께 현장에 도착한 소방당국은 화재 진압과 동시에 고시원과 옥탑에 거주하던 18명을 구조했다. 이중 7명은 심폐소생술(CPR)을 받아야 할 정도로 중상을 입었다.

소방 관계자는 "소방당국이 도착했을 당시 이미 불길이 밖에서 보일 정도로 거셌다"며 "대부분 일용 근로자분들이 계셨는데 새벽이고 출입구 인근에서 불이나 대피로가 봉쇄돼 많은 피해가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건물이 노후화됐고 스프링클러가 없었다"고 덧붙였다.

또 "경보용 감지기가 각 객실에 설치돼 있는데 제대로 작동했는지 여부는 추후 확인할 것"이라고 말했다.

 

UPI뉴스 / 황정원 기자 hjw@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박항서의 베트남, 8강 진출 대기록

'박항서 매직'이 또 통했다.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아시안컵 8강에 극적으로 진출했다.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20일 오후 8시(한국 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알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전에서 요르단을 상대로 1-1로 비겨 연장전을 거친 끝에 승부차기에서 4-2로 승리했다....

롯데 자이언츠 박정태, 음주운전·버스 운전 방해 입건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레전드' 박정태(50)씨가 버스 기사에게 폭언을 하고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18일 부산 금정경찰서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 위반(운전자 폭행)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으로 박정태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인들과 술을 마신 후 이날 0시 35분께 부산 금정구의 한 도로에서 대리운...

2019 아시안컵 16강 대진표 확정…박항서의 베트남 극적 진출

2019 AFC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확정됐다.18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레바논-북한, 사우디아라비아-카타르 경기를 마지막으로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완성됐다.한국 축구대표팀은 22일 오후 10시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바레인을 상대로 16강전을 치른다.한국이 바레인에 이기고 8강에 진출하면 E조 1위 카타르와 D조 2위 이라크 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