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욱 대검차장 사의 표명…줄사표 이어지나

장기현 기자 / 기사승인 : 2019-06-20 10:41:06
  • -
  • +
  • 인쇄
봉 차장 "'공정하고 바른 국민의 검찰'로 발돋움 해야"
선배·동기 줄줄이 사퇴 가능성…동기인 23기 남을수도

봉욱(54·사법연수원 19기) 대검찰청 차장검사가 20일 사의를 표명했다. 이에 따라 윤석열(59·23기) 검찰총장 후보자의 선배 고검장·검사장들의 줄사표가 이어질 지 관심이 쏠린다.

▲ 봉욱(54·사법연수원 19기) 대검찰청 차장검사가 20일 검찰 내부망에 글을 올려 사의를 표명했다. 사진은 지난 1월 18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2019년 여성신년인사회'에 참석한 봉 차장. [뉴시스]


봉 차장은 이날 오전 검찰 내부망인 이프로스에 '사직인사. 작별할 시간이 되었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봉 차장은 "오랜 시간 정들었던 검찰을 떠나야 할 때가 다가오니, 여러 생각과 느낌들이 마음에 가득하다"며 "노련한 사공이 험한 바다를 헤쳐나가듯, 세찬 변화와 개혁의 물결 속에서 '공정하고 바른 국민의 검찰'로 새롭게 발돋움하게 될 것을 믿는다"고 밝혔다.

이어 "나는 이제 미지의 새로운 길에서 검찰 가족 여러분 보시기 부끄럽지 않은 모습으로 뚜벅뚜벅 발걸음을 내딛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서울 출신으로 여의도고와 서울대 법대를 졸업한 봉 차장은 1993년 서울지검 검사로 임관해 서울중앙지검 금융조세조사1부장과 대검 공안기획관, 법무부 인권국장·기획조정실장 등 특수·공안·기획 분야 요직을 두루 거쳤다. 2017년 대검 차장으로 부임해 2년 간 문무일 검찰총장을 보좌했다.

봉 차장은 검찰총장 후보추천위원회에서 김오수 법무부 차관(56·20기)과 이금로 수원고검장(54·20기), 그리고 윤 후보자와 함께 최종 후보자 4인에 들었다.

한편 문 대통령이 기수가 가장 낮은 윤 후보자를 검찰총장으로 지명하면서 검찰 내 대대적인 인적 쇄신이 예상된다. 검찰 관행상 새 총장의 연수원 선배와 동기가 줄줄이 사퇴하는 상황이 벌어질 수 있다.

지난 18일 송인택(56·21기) 울산지검장도 "총장 임명 절차와 국회 일정 등을 보고 법무부에 사의를 표명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다만 검찰 내에서는 급격한 변화를 막기 위해 윤 후보자의 동기인 23기는 검찰에 남을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온다.


UPI뉴스 / 장기현 기자 jk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해리 케인 원더골' 토트넘, 유벤투스에 ICC 3-2 승리

토트넘 홋스퍼가 해리 케인의 원더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에 3-2로 승리했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유벤투스를 상대로 3-2 승리를 거뒀다.토트넘 선발 멤버로는 골키퍼 파울로 가자니가가 나왔고 조지우, 탄간가가, 알더바이럴트, 워커-피터스가 수비진을 구성했다. 해...

'라멜라 선제골' 토트넘, 유벤투스에 1-0으로 전반 종료

토트넘이 에릭 라멜라의 선제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맞붙였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토트넘 vs 유벤투스 라인업 공개…손흥민·호날두 선발

토트넘 홋스퍼와 유벤투스의 대결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 경기를 1시간여 앞두고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토트넘은 골키퍼로 파울로 가자니가를 내세웠고 조지우, 탄간가, 알더바이럴트, 워커-피터스, 해리 윙크스, 스킵, 손흥민, 델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