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반기 생보사 순이익 '급감'…전년 대비 32.4%↓

손지혜 기자 / 기사승인 : 2019-08-26 11:09:26
  • -
  • +
  • 인쇄

올해 상반기 생명보험사들의 순이익이 30% 넘게 급감했다.


▲ 금융감독원 제공


금융감독원은 국내 24개 생보사의 상반기 순이익이 2조1283억 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상반기 순이익보다 1조204억 원(32.4%) 줄어든 규모다.

순이익 감소는 영업손실(저축성보험 만기 도래)이 늘고, 투자이익은 줄어든 결과다. 영업외이익도 줄었다.

부문별 손익을 살펴보면 저축성보험 지급보험금이 2조5000억 원 늘면서 보험영업손실은 4540억 원(4.0%) 증가한 11조8260억 원을 기록했다. 투자영업이익은 6673억 원(5.1%) 줄어든 12조3248억 원이다. 지난해 상반기 삼성생명의 삼성전자 주식매각 효과(1조897억 원)가 사라진 영향이 컸다. 영업외이익은 변액보험 수입수수료가 감소하면서 3202억 원(12.4%) 줄어든 2조2564억 원이다.

순이익 감소는 '빅3'로 불리는 대형사(-41.3%)와 외국계 9개사(-24.1%)에 집중됐다. 중소형 5개사(-9.0%)와 은행계 7개사(-3.6%)의 감소율은 상대적으로 낮았다. 빅3 중 한화생명의 상반기 순이익은 934억 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61.8% 줄었다. 삼성생명도 47.7% 줄어든 7566억 원이다. 교보생명만 4819억 원으로 15.8% 늘었다.

생보사들 총자산은 6월 말 890조 원으로, 1년 전보다 49조 원(5.8%) 증가했다. 신계약 성장 둔화로 부채가 4.6% 증가했고 채권평가이익 확대로 자본은 18.9% 증가했다. 지난해 상반기 0.75%이던 총자산이익률(ROA)은 올해 상반기 0.49%로 낮아졌다. 자기자본이익률(ROE)도 같은 기간 8.86%에서 5.39%로 하락했다. 상반기 수입보험료는 52조2460억 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5418억 원(1.0%) 감소했다.

금감원은 "보장성보험 수입보험료는 8141억 원 증가한 반면, 변액보험과 저축성보험 수입보험료가 8328억 원과 8198억 원 감소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UPI뉴스 / 손지혜 기자 sj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손흥민 교체 출전' 토트넘, 올림피아코스와 2-2 무승부

토트넘 홋스퍼가 올림피아코스와의 원정경기에서 무승부를 거뒀다.토트넘은 19일 새벽 1시 55분(한국시간) 그리스 피레아스의 게오르기오스 카라이스카키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B조 1차전에서 홈팀 올림피아코스와 2-2로 비겼다.이날 손흥민은 2-2 동점 상황이던 후반 27분 델레 알리가 빠지고 교체 투입됐...

토트넘 vs 올림피아코스 챔피언스리그 중계 언제·어디서?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가 올림피아코스(그리스)의 챔스 맞대결이 생중계된다.토트넘은 19일 새벽 1시 55분(이하 한국시간)그리스 피레아스에 있는 게오르기오스 카라이스카키스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B조 1차전에서 홈팀 올림피아코스와 맞대결을 펼친다.이날 경기 중계는 스포티비(SPOTV), 스포티비온(SPOT...

이강인, 토트넘 손흥민보다 이른 챔스 데뷔 '18세 7개월'

발렌시아(스페인)의 이강인이 챔피언스리그한국인최연소 출전기록을 경신했다.이강인은 18일 새벽 4시(이하 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H조 1차전에 교체 출전했다.발렌시아는 후반 29분 로드리고 모레노의 결승골에 힘입어 첼시를 1-0로 꺾었다. 이강인은 후반 45분 로드리고와 교체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