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단성폭행 혐의' 최종훈 영장심사 출석…질문엔 '묵묵부답'

임혜련 기자 / 기사승인 : 2019-05-09 10:50:19
  • -
  • +
  • 인쇄
영장실질심사, 이르면 오늘 밤 결정

'집단 성폭행 가담 의혹'을 받는 아이돌 그룹 FT아일랜드 전 멤버 최종훈(29)이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위해 9일 법원에 출석했다.

▲ 여성 집단 성폭행에 가담한 혐의를 받고있는 전 FT아일랜드 멤버 최종훈이 9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영장실질심사(구속 전 피의자조사)를 받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정병혁 기자]

최종훈은 이날 오전 10시 10분께 정장 차림으로 서울 서초구 중앙지법에 도착했다.

최종훈은 "혐의를 인정하느냐", "피해자에게 하고 싶은 말 없느냐" 등 취재진이 던진 질문에 아무 대답을 하지 않고 곧바로 법정으로 향했다.

법원은 이날 오전 10시 30분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특수준강간) 등 혐의로 최종훈과 일반인 2명 등 총 3명의 영장실질심사를 열고 이들의 구속 여부를 결정한다.

최종훈 등은 2016년 강원 홍천 등에서 여성 A씨와 술을 마신 뒤 집단 성폭행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앞서 SBS funE는 여성 A씨가 가수 정준영(30), 최종훈 등이 참여한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 일행과 술을 마신 뒤 정신을 잃었고 성폭행을 당한 정황이 있다고 보도했다.


피해를 주장한 여성은 고소장을 제출했고 경찰은 지난달 30일 최종훈을 피고소인 신분으로 불러 사실관계를 조사했다. 최종훈은 이 자리에서 혐의를 부인하는 취지의 진술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정준영 역시 같은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최종훈 등 3명의 구속 여부는 이날 오후 늦게 결정될 전망이다.


UPI뉴스 / 임혜련 기자 ihr@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메시 PK골' 아르헨티나, 파라과이와 1-1 구사일생

아르헨티나가 파라과이와의 맞대결에서 무승부를 거둬 구사일생했다.아르헨티나 축구 대표팀은 20일 오전 9시 30분(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벨루 오리존치 이스티다우 미네이랑에서 열린 2019 코파 아메리카 B조 파라과이와의 2차전을 1-1로 마무리했다.이로써 아르헨티나는 1무 1패 카타르와 승점 1점으로 동률이 됐지만 골득실에서 밀려 최하위인 4위에 머물렀다....

정우영, 뮌헨→프라이부르크 이적…등번호 29번 [오피셜]

정우영(20)이 FC 바이에른 뮌헨에서 SC 프라이부르크로 이적했다.19일(한국시간)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SC 프라이부르크는 정우영을 영입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등번호는 29번이며 계약 조건 내용은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정우영은 K리그1 인천 유나이티드 유소년 팀이 있는 대건고 출신으로 지난해 1월 뮌헨에 입단해 2군에서 뛰었다. 독일 4부리그인 레기...

호날두 한국행…7월 유벤투스 vs K리그

월드스타 축구선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속한 유벤투스 FC가 방한해 K리그 선수들과 친선경기를 펼친다.한국프로축구연맹은 19일 보도자료를 내고 K리그 선발팀인 팀 K리그와 유벤투스의 친선경기를 7월 26일 저녁 8시 서울 마포구 성산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연다고 밝혔다.유벤투스는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최다 우승(35회), 코파 이탈리아 최다 우승(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