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경기 무패·사상 첫 우승…'대기록' 쓴 카타르

임혜련 기자 / 기사승인 : 2019-02-02 10:40:35
  • -
  • +
  • 인쇄
국제축구연맹 93위 카타르, 50위인 일본 3-1로 꺾어

카타르 축구대표팀이 아시안컵 우승을 차지했다.
 

▲ 카타르의 아크람 아피프가 1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자예드 스포츠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결승에서 일본을 상대로 후반 38분 PK로 추가골을 넣고 있다. [뉴시스]

 

카타르는 1일(현지시간) UAE 자예드 스포츠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결승전에서 일본에 3-1로 승리했다.

국제축구연맹(FIFA) 93위인 카타르가 일본(50위)을 꺾고 아시안컵 우승을 차지한 것은 이번 대회 이변으로 꼽힌다.

이날 카타르는 초반부터 일본을 강하게 몰아붙이며 주도권을 잡았다.

반면 일본은 전반전에서 유효슈팅 0개라는 부진한 기록을 냈다.  

 

일본은 후반전에선 미나미노 타쿠미의 만회골로 득점하는 등 반전을 노렸지만 요시다 마야의 핸드볼 반칙으로 카타르에게 페널티킥이 주어졌다.

결국 아크람 아피프가 골을 성공시키며 카타르는 전 경기 무패라는 대기록을 세우고 우승을 차지했다.

 

UPI뉴스 / 임혜련 기자 ihr@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류현진, 호투에도 불구하고 패전투수 '멍에'

LA다저스의 류현진이 부상의 두려움을 떨쳐 버리며5⅔이닝 2실점의 호투에도 불구하고 패전투수의 멍에를 뒤집어 썼다.류현진은 21일 위스콘신주 밀러파크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원정경기에서 메이저리그 데뷔 후 100번째 선발투수로 등판했다.지난 9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경기에서 사타구니 부상으로 강판한 류현진은 이날 경기에서 6 피안타 1볼넷 9탈삼...

정해성 감독. 베트남 V리그 단독선두 질주

정해성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프로축구 V리그의 호치민시티 FC가 리그 단독선드를 질주하고 있다.호치민시티FC는 지난 20일(한국시간) 호치민시 통 나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비에텔과의 홈 경기에서 2대0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호치민시티는 올시즌 6경기에서 5승1무로 무패행진을 이어갔다. 비에텔의 사령탑은 이흥실 감독이다.호치민시티FC는 이날 경기에서 후반...

"손흥민 몸값, 5년간 400배 올랐어도 아직 저평가"

한국 축구의 간판스타 손흥민(27·토트넘)의 몸값이 5년 만에 400배 넘게 올랐다는 평가가 나왔다.독일의 축구 이적 정보 전문 매체 '트랜스퍼마크트'에 따르면 손흥민의 몸값이 최근 5년 간 15만 유로(약 2억 원)에서 6500만 유로(약 830억 원)로 치솟았다.트랜스퍼마크트는 지난 18일(한국시간) 토트넘과 맨체스터 시티의 2018~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