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지역 '폭설'…고속도로 눈길 추돌사고 '속출'

강혜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03-16 10:29:26
  • -
  • +
  • 인쇄
15일 오후 7시 강원 지역 대설주의보
서울양양고속도로와 영동고속도로서 10여중 추돌사고

15일 오후 7시를 기해 강원 산간지역에 대설주의보가 발령된 가운데 강원도 지역 고속도로 곳곳에서 눈길 사고가 속출했다. 

 

▲ 지난 15일 오후 강원 춘천시 퇴계동 인근에 많은 양의 눈이 내리고 있다. [뉴시스]

 

지난 15일 저녁 7시 50분께 강원 홍천군 화촌면 서울양양고속도로 서울방면 화촌 8터널 인근에서 15중 추돌사고가 났다.

 

이 사고를 수습하기 위해 나와 있던 A(64) 씨가 눈길에 미끄러진 차에 치여 병원에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이어 오후 8시 10분부터 오후 8시 30분 평창군 봉평면 면온리 영동고속도로 인천 방면 178㎞ 지점 봉평 터널 인근에서도 차량 10여 대가 눈길에 미끄러져 추돌했다.

 

이 사고로 3~4명이 부상을 입어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서울양양고속도로와 영동고속도로 상행선 구간은 이 사고로 극심한 지·정체가 빚어졌다.

 

눈은 밤새 계속 내렸으며 16일 오전 6시께 내린 눈의 양은 평창 용평 19.9㎝, 정선 임계 18.7㎝, 강릉 왕산 18.5㎝, 홍천 내면 16.3㎝, 대관령 16.2㎝, 태백 14.5㎝ 등이다.

현재는 눈이 그쳤지만 강원지방기상청은 16일 밤부터 강원 남부 내륙에 비 또는 눈이 조금 더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UPI뉴스 / 강혜영 기자 khy@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이청용 결승골' 대한민국, 볼리비아에 졸전 끝 1-0 승

한국 축구대표팀이 볼리비아를 상대로 졸전을 펼친 끝에 1-0으로 승리했다.22일 오후 8시 울산 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한국과 볼리비아의 친선경기에서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이 이청용의 헤더골에 힘입어 1-0 진땀승을 거뒀다.한국은 골키퍼로 김승규를 선발로 세웠고수비수로 홍철, 김민재, 권경원, 김문환을 출전시켰다. 미드필더는 나상호, 주세종, 황...

이용규, 무기한 참가활동 정지 징계…한화 '초강수'

한화 이글스가 트레이드 요구로 파문을 일으킨 이용규(33)에게 무기한 참가활동정지라는 중징계를 내렸다. 한화로서는 '초강수'를 둔 것.한화는 22일 이용규에 무기한 참가활동정지 처분을 내렸다고 밝혔다. 한화는 "자유계약선수(FA) 계약을 체결한 이용규가 트레이드를 요청한 시기와 방식이 팀의 질서와 기강, 프로야구 전체의 품위를 심각...

대한민국 VS 볼리비아 축구 평가전, BJ 감스트 예상 결과는?

1인 방송 크리에이터 BJ 감스트(본명 김인직)가 한국과 볼리비아의 축구 대표팀 평가전 결과를 예측했다.지난 21일 감스트는 자신의 개인방송을 통해 다음날 울산 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볼리비아전을 분석했다.감스트는 선발 라인업으로 골키퍼 김승규, 수비수 홍철 김영권 김민재 김문환, 미드필더 이청용 정우영 황인범 이재성, 공격수 지동원 손흥민을 세운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