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호 육종암 투병 고백 "앞으로 힘든 싸움"

김현민 기자 / 기사승인 : 2019-03-14 10:44:22
  • -
  • +
  • 인쇄
"한 달 전 육종암 진단, 허벅지 종양 제거"

배우 김영호가 육종암 진단을 받고 투병 중임을 고백했다.


▲ 13일 배우 김영호가 최근 육종암 투병 중이라고 밝혔다. [김영호 인스타그램 캡처]


지난 13일 오후 김영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올리고 "정말 많은 사람들이 함께 걱정해주고 기도해주셔서 수술이 무사히 잘 끝난 것 같습니다. 현재까지는"이라고 메시지를 남겼다.

 

그는 "앞으로 힘든 싸움을 하겠지만 지금 이 응원 잊지 않겠습니다"며 "정말 고맙고 감사드립니다. 나를 위해 울먹여주신 그 마음"이라고 인사했다.

 

사진에는 병원의 병상 일련번호로 보이는 글이 적힌 번호표가 담겨 있다. 김영호는 14일 TV리포트를 통해 "한 달 전 육종암을 진단받아 허벅지의 악성 종양을 제거하는 수술을 받고 항암 치료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1999년 영화 '태양은 없다'로 데뷔한 김영호는 드라마 '야인시대' '두번째 프러포즈' '서동요' '기황후' '슈츠' 등을 통해 얼굴을 알렸다. 아울러 영화 '유령' '클럽 버터플라이' '블루' 미인도' '부산' 등과 예능프로그램 '일밤-바람에 실려' '아빠본색' 등에도 출연했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해리 케인 원더골' 토트넘, 유벤투스에 ICC 3-2 승리

토트넘 홋스퍼가 해리 케인의 원더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에 3-2로 승리했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유벤투스를 상대로 3-2 승리를 거뒀다.토트넘 선발 멤버로는 골키퍼 파울로 가자니가가 나왔고 조지우, 탄간가가, 알더바이럴트, 워커-피터스가 수비진을 구성했다. 해...

'라멜라 선제골' 토트넘, 유벤투스에 1-0으로 전반 종료

토트넘이 에릭 라멜라의 선제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맞붙였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토트넘 vs 유벤투스 라인업 공개…손흥민·호날두 선발

토트넘 홋스퍼와 유벤투스의 대결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 경기를 1시간여 앞두고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토트넘은 골키퍼로 파울로 가자니가를 내세웠고 조지우, 탄간가, 알더바이럴트, 워커-피터스, 해리 윙크스, 스킵, 손흥민, 델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