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준 "김정은 연내답방, 알맹이는 빼고 껍데기만 이야기"

임혜련 기자 / 기사승인 : 2018-12-06 11:32:12
  • -
  • +
  • 인쇄
"김정은이 비핵화 의지 표명할 때 답방 의미있어"
"무엇을 얻어낼지 밝혀야…본말 전도돼선 안돼"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이 6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오면 한라산에 가느냐, 남산타워를 가느냐, 남북히 화려한 공연을 펼치느냐만 이야기하고 있다"며 "청와대가 김정은 위원장의 '여행 기획'과 '이벤트 회사'는 아니지 않느냐"고 비판했다.
 

▲ 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김병준 비대위원장이 발언하고 있다. [뉴시스]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북한 비핵화의 의미 있는 진전이라는 알맹이는 뺀 채 (김정은 위원장의) 연내 답방이라는 껍데기만 이야기하는 상황"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김정은 위원장이 대한민국과 국제사회를 향해 핵 포기를 하겠다고 공개적인 의지를 표현할 때 답방이 의미가 있다"면서, "그런데 문재인 대통령도 통일부장관도 답방에 대해 비굴할 정도의 간절한 희망만 이야기하지 비핵화의 진전된 입장을 어떻게 끌어내겠다는 구상을 밝히는 사람은 없다"고 날을 세웠다.

김 위원장은 또한 "비핵화에 의미 있는 진전을 이룰 수 있다면 답방이 연말이면 어떻고, 내년이면 어떤가"라며 "왜 모든 일정을 남북관계 우선주의, 북한 제일주의로 하고 그중에서도 오로지 김정은 위원장과의 관계에만 신경 쓰는지 이해가 안 된다"고 말했다.

이어 "대화도 좋고 김정은 위원장의 답방도 좋은데 어쨌든 지도자라면 본말이 전도돼서는 안 된다는 사실을 잊지 말아야 한다"며 "김정은 위원장에게 무엇을 보여주고 얻어낼지 국민에게 계획을 밝히지 않고 무조건 환영하라는 말은 안된다"고 지적했다.

 

UPI뉴스 / 임혜련 기자 ihr@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 본 기사

인물

+

카드뉴스

+

스포츠

+

챔스 불발…17세 이강인, 아직 시간은 있다

17살 공격수 이강인(발렌시아)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데뷔를 다음으로 미루게 됐다.이강인은 13일(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 메스타야 경기장에서 열린 발렌시아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H조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에 교체 멤버로 이름을 올렸다.그러나 발렌시아는전반에 먼저 2골을 넣고 리드하자 승리를 지키기...

토트넘, 챔스 16강 간다…바르셀로나와 1-1 무승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홋스퍼가 극적으로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진출에 성공했다.토트넘은 12일 오전 5시(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 노우에서 열린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B조 최종전에서 FC바르셀로나와 만나 1-1로 비겼다.2승 2무 2패 승점 8로 조별리그를 마친 토트넘은 승점 동률을 이...

박항서호, 말레이시아 원정 무승부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가 동남아 국가대항전인 스즈키컵에서 10년 만의 정상 탈환에한 걸음 다가섰다.베트남은 지난 11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의 부킷 잘릴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8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 결승 1차전에서 말레이시아와 2-2 무승부를 기록했다. 베트남은 말레이시아의 거친 플레이에 굴하지않았다. 응우옌후이흥과 판반득이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