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양가 상한제 여파에 공공택지 '반사이익'

김이현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3 10:33:34
  • -
  • +
  • 인쇄
동탄2신도시 공공택지 추첨분양 경쟁률 182대 1
양주·파주·검단 등 2기신도시 몸값도 올라
▲ 건설사들이 공공택지 확보를 위해 움직이는 등 분양가 상한제를 대비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사진은 롯데월드 타워에서 바라본 서울 시내 아파트. [정병혁 기자]


오는 10월부터 민간택지에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되면서 공공택지 몸값이 치솟고 있다.

13일 건설업계에 따르면 지난 12일 화성 동탄2신도시 공동주택용지 A-59블록 1필지 추첨분양 신청에 182개 업체가 몰려 경쟁률이 182대 1에 달했다.

LH가 올해 들어 '주택공급실적 300가구 이상'인 업체로 청약 신청을 제한한 공동주택용지 중에서 의왕 고촌(229대 1)에 이어 두번째로 높은 경쟁률이다.

해당 지역은 비교적 분양성이 보장되는 곳일 뿐 아니라 정부가 분양가 상한제 시행을 예고하면서 인기가 더 높아졌다는 분석이다. 재개발·재건축 사업이 연기되면 수도권의 공급부족 현상이 심화될 것으로 보고 건설사들이 공공택지 확보를 위해 움직이고 있다는 것이다.

지난 5월 LH가 분양한 양주 회천지구 A19‧20블록과 A22블록 공동주택용지 경쟁률은 각각 153대1, 151대 1을 기록했다. 특히 A19블록과 함께 일괄 분양한 A20블록은 공정률 60% 이후에 아파트를 분양해야 하는 '후분양' 필지인데도 경쟁률이 150대 1을 넘었다.

앞서 지난 3월 분양했던 양주 옥정지구 A10-1 등 4개 필지는 전용면적 85㎡ 초과 중대형이 포함된 복합용지였음에도 경쟁률이 543∼608대 1까지 치솟았다.

당시 LH가 이 택지들이 장기 미분양된 필지인 만큼 300가구 이상의 주택공급실적 제한을 풀어주고 택지비 5년 무이자 공급 등의 유인책을 쓰면서 청약 과열로 이어졌다는 분석이다.

2기 신도시 마지막 주자로 '미분양 공포'가 강했던 파주 운정3, 인천 검단신도시의 공동주택용지도 지난 4, 5월 공개 즉시 마감됐다. 파주 운정3지구 2개 필지는 각각 30대 1, 인천 검단은 2개 필지가 각각 2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UPI뉴스 / 김이현 기자 ky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벤투호 9월 A매치 선수 명단 발표…이동경 깜짝 발탁

파울루 벤투 축구대표팀 감독이 월드컵 예선에 나설 국가대표 명단을 공개했다.벤투 감독은 26일 오전 서울 신문로2가 축구회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9월 A매치 출전 선수 명단을 발표했다.한국은 9월 5일 터키 이스탄불에서 조지아와 평가전을 가진 후 같은 달 10일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에서 투르크메니스탄 원정에 나선다.벤투 감독은 지난...

토트넘 손흥민, 뉴캐슬전 평점 6.6…팀 내 5위

징계 결장 후 복귀전을 치른 손흥민이 아쉬운 평점을 받았다.손흥민의 토트넘은26일 0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에서 뉴캐슬 유나이티드에 0-1로 패했다.이날 경기는 손흥민의 복귀전이었다. 그는 지난 시즌 리그 37라운드에서 퇴장당한 뒤 3경기 출전 정지 징계를...

'손흥민 복귀 풀타임' 토트넘, 뉴캐슬에 0-1 패배

토트넘 홋스퍼가 뉴캐슬 유나이티드에 0-1로 패했다.토트넘은 26일 0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에서 원정팀 뉴캐슬에 0-1로 졌다.토트넘의손흥민은지난 시즌 3경기 징계를 받아이날 경기에서 선발로복귀해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뉴캐슬의 기성용은 출전 명단에 이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