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컵 준결승서 일본 시바사키 얼굴 가격한 이란 아즈문

김현민 기자 / 기사승인 : 2019-01-29 10:59:39
  • -
  • +
  • 인쇄

아시안컵 준결승전에서 이란 선수가 일본 선수의 얼굴을 가격했다.

 

지난 28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알아인의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준결승전에서 일본이 이란을 상대로 3-0 승리를 거뒀다.

 

▲ 지난 28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알아인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준결승전에서 후반 추가시간 이란의 사르다르 아즈문(등번호 20번)이 일본의 시바사키 가쿠(7번)의 뺨을 강하게 밀어내고 있다. [JTBC FOX Sports 캡처]

 

이날 팽팽한 경기 양상을 보인 양 팀은 득점 없이 전반전을 마쳤다. 승부는 후반전에서 결정됐다. 일본의 오사코 유야(베르더 브레멘)가 멀티골을, 하라구치 겐키(하노버96)가 쐐기골을 넣으면서 승리를 견인했다.

 

문제의 장면은 경기 종료 직전 발생했다. 후반 추가시간 이란의 사르다르 아즈문과 일본의 시바사키 가쿠가 경합을 벌이다 넘어졌다. 이어 신경전이 벌어졌고 사르다르 아즈문은 시바사키 가쿠의 한쪽 뺨을 강하게 밀어 도발했다.

 

이 모습을 본 일본 선수들은 격분해서 이란 선수들과 뒤엉켜 몸싸움을 벌였다. 결국 사르다르 아즈문은 옐로카드를 받았다.

 

피파랭킹 29위로 아시아에서 가장 높은 순위를 자랑했던 이란은 이번 대회에서 일본에 대패하면서 매너에서도 좋지 않은 모습을 보여 씁쓸하게 물러나게 됐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류현진, 50일만에 패전…연속타자 홈런 맞아 4실점

미국 메이저리그(MLB)에서 활약하고 있는 LA다저스 투수 류현진(32)이 50일 만에 패배했다.류현진은 18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의 선트러스트파크에서 열린 2019 MLB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등판해 5⅔이닝 동안 4실점하며 시즌 3패째를 당했다. 2홈런을 포함해 6안타를 내줬으며, 1볼넷, 5삼진을 기록했다.류현진이 패전...

'손흥민 징계 결장' 토트넘, 맨시티와 2-2 무승부

토트넘 홋스퍼가 맨체스터 시티와 2-2로 비겼다.토트넘은 18일 새벽 1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에서 홈팀 맨시티를 상대로 2-2 무승부를 거뒀다.토트넘의 손흥민은 지난 시즌 37라운드에서 퇴장당하면서 세 경기 출전 금지 징계를 받아 이날 경기까지 그라운드를 밟...

'손흥민 결장' 토트넘 vs 맨시티 라인업 공개…케인-아구에로 선발...

토트넘 홋스퍼와 맨체스터 시티가 프리미어리그 2라운드 라인업을 공개했다.토트넘은 18일 새벽 1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리는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에서 홈팀맨시티를 상대한다.양 팀은 경기 시작 한 시간여를 앞두고 이날 선발로 출전하는 선수 명단을 공개했다.원정팀 토트넘의 골문은 골키퍼 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