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태풍, KCC에 불쾌함 토로 "'여기까지 합시다' 했다"

김현민 기자 / 기사승인 : 2019-05-15 10:55:12
  • -
  • +
  • 인쇄
계약 만료 앞두고 구단에 서운함 표출
KCC 관계자 "은퇴 권유…재계약 의사 無"

프로농구 전주 KCC 이지스의 전태풍(39)이 구단에 대한 불쾌한 심경을 드러냈다.


▲ 전주 KCC 전태풍이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카카오톡 캡처 사진을 통해 구단에 대한 불쾌한 심정을 표했다. [전태풍 인스타그램 캡처]

지난 14일 오후 전태풍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카카오톡 메시지가 담긴 캡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에서 전태풍은 자신에게 "KCC 나한테 코치로 얘기 아예 안 하고 돈 얘기도 아예 안 하고 나 구단 있으면 지금 구단 코칭 스태프 불편해서 그냥 여기까지 합시다. 이렇게 얘기했어"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 전주 KCC 이지스가 전태풍과의 계약을 마무리한다. 사진은 지난 2월 14일 전북 전주 전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 KBL 프로농구 KCC와 고양 오리온스의 경기에서 전태풍(오른쪽)이 드리블을 하고 있는 모습이다. [뉴시스]


전태풍은 1980년 미국 태생으로 한국에 귀화한 혼혈 선수다. 2009년 KCC에 입단해 고양 오리온스, 부산 KT 소닉붐을 거쳐 2015년부터 다시 KCC에서 뛰고 있다.


지난 시즌을 마친 후 FA(자유계약선수)가 됐던 전태풍은 KCC와 계약기간 1년에 연봉 1억 8000만원으로 재계약해 선수 생활을 연장한 바 있다.


14일 KCC 관계자는 전태풍과의 계약과 관련해 "전태풍에게 은퇴를 권유했다. 재계약할 의사는 없다"며 "전태풍은 은퇴하지 않고 FA 시장에 나가겠다고 했다"고 입장을 밝혔다. KCC는 15일 전태풍과 함께 협상 결렬서를 작성할 예정이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호날두의 유벤투스 vs 팀 K리그, KBS2 단독 생중계

월드스타 축구선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속한 유벤투스와 K리그 올스타의 경기를 KBS2가 생중계한다.26일 서울 마포구 성산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K리그 선수들과 이탈리아 클럽 유벤투스의 친선경기를 KBS2가 단독으로 생중계한다고17일 오전KBS가밝혔다.이번 경기 입장권은 오픈 2시간 30분 만에 매진될 정도로 축구 팬들의 큰 관심을 받았다. 특히크리...

도움 안되는 다저스 불펜, 류현진 승리 또 날렸다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LA 다저스)이 후반기 첫등판에서 7이닝동안 호투를 펼치고도구원투수 난조로 시즌 11승을 올리는데 실패했다.​류현진은 15일(한국시간) 미국 매사추세츠주 보스턴의 펜웨이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등판, 7이닝 2실점(8피안타 1볼넷 6탈삼진)으로 호투를 펼치고 마...

'테이프 트레이닝복' 입은 수영 대표팀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우하람(21·국민체육진흥공단)이 입은 트레이닝복 등 부분에는 KOREA라는 국가명이 보이지 않았다. 대신 회색 테이프 여러 겹이 붙어있었다.자국의 국가명이 박힌 트레이닝복을 입고 있던 다른 나라 선수들과 달리 우리 선수들은 A사 로고가 박힌 트레이닝복을 입고 있었던 것. 이 어처구니 없는 해프닝의배경에는 대한수영연맹의 안일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