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靑, 비핵화 없는 종전선언 부추기지 말라"

임혜련 기자 / 기사승인 : 2019-02-26 10:53:16
  • -
  • +
  • 인쇄
"섣부른 신경제지도, 비핵화 늦춰…남북협력기금법 개정안 제출"
"민주당의 선거제 패스트트랙 처리는 졸렬…국민 위한 개혁돼야"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는 26일 2차 북미정상회담과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과 청와대가 결국 북한이 핵보유국임을 인정하는 모양새가 되지 않을까 우려된다"며 "(비핵화 없이) 섣부른 종전선언, 섣부른 평화체제를 부추기지 말아달라"고 촉구했다. 
 

▲2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원내대책회의에서 나경원 원내대표가 발언하고 있다. [뉴시스]

 


나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남북관계의 성급함으로 북한에 대한 협상력이 약화되고 있다는 미국 측의 지적을 다시 한번 생각하라"며 이같이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주한미군 감축 등 섣부른 종전선언이 안보 해체만 가져오지 않을까 큰 우려가 된다"며 "정부는 평화 착시현상을 부추기지 말라"고 주장했다.

또한 "(우리당은) 전날 남북협력기금법 개정안을 제출했다. 북한 비핵화에 역행하는 흐름을 차단하겠다"며 "섣부른 한반도 신경제지도는 북한 비핵화 속도를 늦출 수 있다. 영영 비핵화를 이룰 수 없다"고 말했다.


한국당이 25일 오후 당론으로 발의한 남북협력기금법 일부개정법률안은 대북사업에 쓰이는 남북협력기금을 집행할 때 국회의 사전동의를 거치도록 하는 내용이다.


그는 "기금이 제대로 쓰여서 비핵화 속도에 맞춰서 모든 것이 가야 한다"고 했다.

이어 "보여주기식 이벤트가 돼선 안 된다"며 "북핵 포기와 폐기만이 모든 희망이 현실로 나타날 유일한 왕도"라고 강조했다.

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이 선거제 개정안을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처리하자고 논의한 데 대해선 "졸렬한 태도"라고 비판했다.

나 원내대표는 "민주당이 추진하고 싶은 개혁법안들과 동시에 패스트트랙을 하겠다는 논의를 했다"며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도입함으로써 사실상 자신의 2중대 정당을 원내 교섭 단체화하려는 것을 실현하려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선거제 개혁은 국민을 위한 개혁이 돼야 한다. 어떤 제도만이 선이라고 밀어붙이는 것은 동의할 수 없다"며 "의원정수를 합리적으로 조정해서 국민의 뜻에 맞는 국회 운영을 할 수 있을지 논의하겠다"고 밝혔다.

 

UPI뉴스 / 임혜련 기자 ihr@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메시 PK골' 아르헨티나, 파라과이와 1-1 구사일생

아르헨티나가 파라과이와의 맞대결에서 무승부를 거둬 구사일생했다.아르헨티나 축구 대표팀은 20일 오전 9시 30분(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벨루 오리존치 이스티다우 미네이랑에서 열린 2019 코파 아메리카 B조 파라과이와의 2차전을 1-1로 마무리했다.이로써 아르헨티나는 1무 1패 카타르와 승점 1점으로 동률이 됐지만 골득실에서 밀려 최하위인 4위에 머물렀다....

정우영, 뮌헨→프라이부르크 이적…등번호 29번 [오피셜]

정우영(20)이 FC 바이에른 뮌헨에서 SC 프라이부르크로 이적했다.19일(한국시간)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SC 프라이부르크는 정우영을 영입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등번호는 29번이며 계약 조건 내용은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정우영은 K리그1 인천 유나이티드 유소년 팀이 있는 대건고 출신으로 지난해 1월 뮌헨에 입단해 2군에서 뛰었다. 독일 4부리그인 레기...

호날두 한국행…7월 유벤투스 vs K리그

월드스타 축구선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속한 유벤투스 FC가 방한해 K리그 선수들과 친선경기를 펼친다.한국프로축구연맹은 19일 보도자료를 내고 K리그 선발팀인 팀 K리그와 유벤투스의 친선경기를 7월 26일 저녁 8시 서울 마포구 성산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연다고 밝혔다.유벤투스는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최다 우승(35회), 코파 이탈리아 최다 우승(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