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태풍 '크로사' 북상에 구름 많고 소나기…서울 낮 최고 35도

강혜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4 10:42:54
  • -
  • +
  • 인쇄
태풍 영향 밤부터 남부지역 많은 비

14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고 대기 불안정으로 곳에 따라 소나기가 내리겠다. 이날 밤부터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의 영향으로 경상도와 제주도 등 남부 일부 지역에 많은 비가 예상된다.


▲ 기상청은 14일 전국에 구름 많다가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 영향으로 경상도와 제주도 일부지역에 밤부터 비가 올 것이라고 예보했다. 사진은 지난달 26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 일대에서 시민들이 우산을 쓰고 발걸음을 재촉하는 모습. [정병혁 기자]


기상청에 따르면 14일은 북태평양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다가 밤부터 제10호 태풍 '크로사'의 전면 가장자리에서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을 받겠다. 


대기불안정으로 낮 12시 이후부터 밤 9시 사이에 중부내륙과 전라도에는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소나기가 오는 지역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국지적으로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15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강원 영동과 경북 북부 동해안에 50~150㎜, 많은 곳은 250㎜ 이상이다. 경북 북부 동해안을 제외한 경상도는 20~60㎜, 제주도는 5~40㎜다.

 

예상 낮 최고 기온은 28∼35도다.

서울·대전이 35도, 인천 34도, 광주·대구는 34도까지 오르겠고, 강원 영동과 경북 북부 동해안을 제외하면 대부분 지역의 낮 최고 기온이 33도 이상을 기록할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UPI뉴스 / 강혜영 기자 khy@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토트넘 손흥민, 뉴캐슬전 평점 6.6…팀 내 5위

징계 결장 후 복귀전을 치른 손흥민이 아쉬운 평점을 받았다.손흥민의 토트넘은26일 0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에서 뉴캐슬 유나이티드에 0-1로 패했다.이날 경기는 손흥민의 복귀전이었다. 그는 지난 시즌 리그 37라운드에서 퇴장당한 뒤 3경기 출전 정지 징계를...

'손흥민 복귀 풀타임' 토트넘, 뉴캐슬에 0-1 패배

토트넘 홋스퍼가 뉴캐슬 유나이티드에 0-1로 패했다.토트넘은 26일 0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에서 원정팀 뉴캐슬에 0-1로 졌다.토트넘의손흥민은지난 시즌 3경기 징계를 받아이날 경기에서 선발로복귀해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뉴캐슬의 기성용은 출전 명단에 이름을...

류현진, 1점대 방어율 깨졌다...양키스戰 홈런 3개 맞고 7실점

시즌 13승에 도전했던 LA 다저스의 류현진이 뉴욕 양키스와 홈경기에서 홈런 3개를 내주며 7실점 하는 시즌 최악의 부진을 보였다. 두 경기 연속 13승 실패는 물론 지난해부터 이어온 홈 11연승 기록이 중단됐다. 무엇보다 최대 무기였던 평균자책점도 1.64에서 2.00으로 크게 치솟아 사이영상경쟁에서도 적신호가 켜졌다.이날 뉴욕양키스와의경기는 미리 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