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키르기스스탄 꺾고 16강 진출 확정

김병윤 기자 / 기사승인 : 2019-01-12 09:23:05
  • -
  • +
  • 인쇄
아시안컵 조별리그 2차전서 김민재 결승골로 1-0 신승
약체들 상대로 단 두 골…골 결정력 부족 보완 시급해
C조 2위 머물러…중국전 무조건 이겨야 조1위 가능

한국 축구대표팀이 2019년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2차전에서 키르기스스탄을 1대0 으로 꺾고 16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 11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알 아인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AFC 아시안컵 C조 조별리그 2차전 한국과 키르기스스탄의 경기 중 김민재가 골을 넣고 있다. [뉴시스]

 

한국은 12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알 아인의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경기에서 김민재의 결승골에 힘입어 키르기스스탄을 힘겹게 눌렀다. 이날 승리로 한국은 승점 6점을 확보해 중국과 동률을 이뤘으나 골득실에 밀려 C조 2위에 머물렀다.

 

한국은 16일 아부다비에서 열리는 중국과의 3차전에서 무조건 이겨야만 조 1위에 오르는 부담을 갖게 됐다.

 

다득점을 노리던 한국은 전반부터 적극공격을 펼쳤으나 골 결정력 부족으로 여러차례 슈팅이 골문을 벗어나 아쉬움을 남겼다. 골 사냥에 실패하던 한국은 전반 41분 장신 수비수 김민재의 헤딩슛으로 결승골을 얻는데 성공했다. 김민재는 홍철의 코너킥을 멋진 헤딩슛으로 연결시켜 키르기스스탄 골문을 열어제끼는데 성공했다. 

 

한국은 후반 들어 키르기스스탄을 세차게 몰아쳤으나 골대만 3번 맞히는 불운으로 추가득점에 실패했다. 후반 22분과 27분에 황의조의 결정적 슛이 크로스바를 맞고 튀어나와 아쉬움을 남겼다. 30분에는 황희찬이 골에리어 안에서 빈골대를 향해 공을 밀어 넣었지만 또 크로스바를 때리는 불운에 할 말을 잃었다.

 

한국은 필리핀에 이어 키르기스스탄 전에서도 1대0으로 힘겨운 승리를 거둬 골 결정력 보완이라는 숙제를 남겼다.

 

UPI뉴스 / 김병윤 기자 bykim7161@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호날두 '성폭행 혐의' 증거 불충분…검찰 "기소 안 한다&...

축구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가 2009년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한 호텔에서 여성을 성폭행했다는 의혹과 관련해검찰의 기소를 피하게 됐다.​23일(현지시간) UPI 통신에 따르면 라스베이거스 지역을 관할하는 미국 네바다주(州)의 클라크 카운티 지방 검찰은 성명을 통해 "해당 여성이 호날두에게 성폭행 당했다는 증거를 제시하지 못했다&quo...

김가영, 3쿠션 LPBA 32강 진출…차유람 최하위로 탈락

'포켓볼 여제' 김가영(36)이 프로당구 3쿠션 대회서 32강에 진출했다.김가영은 지난 22일 서울 송파구 롯데호텔월드 크리스탈볼룸에서 열린 프로당구 PBA투어 2차 대회인 신한금융투자 PBA/LPBA 챔피언십 64강전에서 조 2위에 올라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김가영과 함께 이번 대회 와일드카드로 출전한 차유람(32)은 조 최하위로 탈락했다...

'해리 케인 원더골' 토트넘, 유벤투스에 ICC 3-2 승리

토트넘 홋스퍼가 해리 케인의 원더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에 3-2로 승리했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유벤투스를 상대로 3-2 승리를 거뒀다.토트넘 선발 멤버로는 골키퍼 파울로 가자니가가 나왔고 조지우, 탄간가가, 알더바이럴트, 워커-피터스가 수비진을 구성했다.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