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재생 효과 높인다…예비 사회적 기업 24곳 추가 지정

남국성 기자 / 기사승인 : 2018-11-09 11:20:48
  • -
  • +
  • 인쇄
국토부, 예비 사회적 기업 매년 50개 내외 선정할 예정

국토교통형 예비 사회적 기업 24곳이 추가로 선정됐다.

9일 국토교통부는 도시 재생 분야에서 활동하면서 지역경제 활성화를 돕고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국토교통형 예비 사회적 기업 24곳을 추가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 지난 6월 1차 국토교통형 예비 사회적 기업으로 지정된 녹색친구들 [국토부 제공]


예비 사회적 기업이란 특정 분야에서 사회적 기업 인증을 위한 최소한의 요건을 갖추고 있으면서 정부의 지원·육성을 통해 사회적 기업으로 인증을 받을 수 있는 기업이다. 현재 고용노동형(259개), 산림형(49개), 국토교통형(28개) 등 총 413개 예비 사회적 기업이 운영되고 있다. 이번 지정을 포함하면 국토교통형 예비 사회적 기업은 총 52곳이 된다.

국토부는 "예비 사회적 기업의 공통 요건을 갖추고 있으며 도시재생 뉴딜 4대 목표와 같은 사회적 가치를 실현할 수 있는 사업인지 여부를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도시재생 뉴딜의 4대 목표는 주거복지 실현, 사회통합, 지역 기반 일자리 창출, 도시경쟁력 회복이다.

예비 사회적 기업으로 지정된 기업에는 고용부와 지자체가 추진하는 사회적 재정 지원 사업 참가자격을 부여한다. 또한, 사업화 지원비 지원 대상 선정과 주택도시기금 수요자 중심형 기금 융자상품 실행을 위한 보증 심사 시 가점을 부여하는 등 도시재생 경제주체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국토부는 내년 이후에도 도시재생에 참여할 예비 사회적 기업을 매년 50개 내외로 선정할 계획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추가 지정을 통해 사회적 기업이 도시재생사업에 참여하는 제도적 기반을 공고히 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UPI뉴스 / 남국성 기자 nks@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박항서의 베트남, 8강 진출 대기록

'박항서 매직'이 또 통했다.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아시안컵 8강에 극적으로 진출했다.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20일 오후 8시(한국 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알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전에서 요르단을 상대로 1-1로 비겨 연장전을 거친 끝에 승부차기에서 4-2로 승리했다....

롯데 자이언츠 박정태, 음주운전·버스 운전 방해 입건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레전드' 박정태(50)씨가 버스 기사에게 폭언을 하고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18일 부산 금정경찰서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 위반(운전자 폭행)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으로 박정태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인들과 술을 마신 후 이날 0시 35분께 부산 금정구의 한 도로에서 대리운...

2019 아시안컵 16강 대진표 확정…박항서의 베트남 극적 진출

2019 AFC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확정됐다.18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레바논-북한, 사우디아라비아-카타르 경기를 마지막으로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완성됐다.한국 축구대표팀은 22일 오후 10시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바레인을 상대로 16강전을 치른다.한국이 바레인에 이기고 8강에 진출하면 E조 1위 카타르와 D조 2위 이라크 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