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콘 탈중국?…"애플 생산기지, 中 밖으로 이전 가능"

김문수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2 10:10:15
  • -
  • +
  • 인쇄
애플 최대 협력사 대만 폭스콘 필요시…중국 밖으로

중국 내 애플의 제품 생산기지를 해외로 이전하는 방안이 논의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1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류양웨이 반도체 담당 이사는 전날 타이베이 본사에서 열린 투자자 콘퍼런스에서 "애플이 생산라인을 중국 밖으로 이전할 것을 요구한다면 최대 협력사인 폭스콘은 애플의 요구에 완전히 대처할 능력이 있다"고 밝혔다.

▲ 애플의 최대 협력사이자 세계 최대 하청업체 중 하나인 폭스콘의 궈타이밍(郭台銘·69) 회장이 지난 2월 2일 타이베이에서 열린 한 행사에서 연설하고 있다. [AP 뉴시스]


WSJ는 이날 "류 이사가 회사는 고객의 요구에 따라 전 세계 공장에서 생산을 확대할 수 있다"면서 "회사의 생산라인 25%는 중국 밖에 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는 폭스콘이 애플 제품 생산기지를 중국 밖으로 옮길 수 있다는 의미로 해석될 수 있는 것"이라고 부연했다.

이어 "폭스콘의 매출에서 애플이 차지하는 비중은 50% 이상이고, 폭스콘은 일부 화웨이 제품도 생산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류양웨이 이사는 "애플과 화웨이 같은 고객들이 주문을 일부 변경하고 있지만, 폭스콘에 미치는 영향은 현재까지는 제한적"이라고 말했다.

류 이사는 2020년 대만 총통선거 출사표를 던진 궈타이밍(郭台銘) 회장의 유력한 후계자 후보에 오른 인물이다.

그는 지난 2007년 궈 회장의 비서로 입사한 후 신임을 받은 그룹 내 최고 반도체 전문가로 알려졌다.

류양웨이 이사가 차기 폭스콘 회장으로 선출되면 폭스콘의 반도체 부문 역량은 더욱 강화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UPI뉴스 / 김문수 기자 moonsu44@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메시 PK골' 아르헨티나, 파라과이와 1-1 구사일생

아르헨티나가 파라과이와의 맞대결에서 무승부를 거둬 구사일생했다.아르헨티나 축구 대표팀은 20일 오전 9시 30분(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벨루 오리존치 이스티다우 미네이랑에서 열린 2019 코파 아메리카 B조 파라과이와의 2차전을 1-1로 마무리했다.이로써 아르헨티나는 1무 1패 카타르와 승점 1점으로 동률이 됐지만 골득실에서 밀려 최하위인 4위에 머물렀다....

정우영, 뮌헨→프라이부르크 이적…등번호 29번 [오피셜]

정우영(20)이 FC 바이에른 뮌헨에서 SC 프라이부르크로 이적했다.19일(한국시간)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SC 프라이부르크는 정우영을 영입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등번호는 29번이며 계약 조건 내용은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정우영은 K리그1 인천 유나이티드 유소년 팀이 있는 대건고 출신으로 지난해 1월 뮌헨에 입단해 2군에서 뛰었다. 독일 4부리그인 레기...

호날두 한국행…7월 유벤투스 vs K리그

월드스타 축구선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속한 유벤투스 FC가 방한해 K리그 선수들과 친선경기를 펼친다.한국프로축구연맹은 19일 보도자료를 내고 K리그 선발팀인 팀 K리그와 유벤투스의 친선경기를 7월 26일 저녁 8시 서울 마포구 성산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연다고 밝혔다.유벤투스는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최다 우승(35회), 코파 이탈리아 최다 우승(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