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박항서호 2연패…16강 진출 난항

김병윤 기자 / 기사승인 : 2019-01-13 10:23:58
  • -
  • +
  • 인쇄
이란에 0-2로 완패…"아시아 강호들에 도전은 시기상조"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이란에 0-2로 무릎을 꿇고 2연패에 빠졌다.

 

▲ 12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알나얀 경기장에서 열린 2019 AFC 아시안컵 D조 조별리그 2차전 베트남과 이란의 경기, 2:0으로 패한 베트남 박항서 감독이 아쉬워하고 있다. [뉴시스]
 

베트남은 12일 오후 8시(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알 나얀 스타디움서 열린 2019 아시안컵 D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강력한 우승후보 이란에게 뚜렸한 실력차를 선보이며 완패해 16강 진출에 빨간불이 켜졌다.

 

베트남은 한 수 위의 이란을 맞아 선전을 펼쳤으나  사르다르 아즈문에게 전·후반 각각 한 골씩 내주며 무득점 경기를  펼쳤다.

 

이날 패배로 베트남은 이라크 전에 이어 2연패를 기록해 남은 예멘과의 경기를 많은 점수차로 이기고 다른 조 팀들의 결과에 따라 6개조 3위중 상위 4개 팀에게 주어지는 와일드카드로 16강 진출을 바라보게 됐다.

 

전문가들은 박항서 감독의 베트남이 그동안 23세 이하 연령별대회와 동남아국가들간의 경기에서 좋은 성적을 올렸으나 강호들이 몰려있는 아시아권 대표팀 수준을 따라잡기에는 역부족이라고 말했다.

 

UPI뉴스 / 김병윤 기자 bykim7161@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현대캐피탈 2승…챔피언 등극 눈앞에

현대캐피탈이 지난해 챔피언 대한항공을 꺾고 2연승으로 챔피언 등극을 눈 앞에 두게 됐다.24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시즌 V리그 챔피언 결정전 2차전에서 부상투혼을 발휘한 전광인과 파다르의 활약에 힘입어 대한항공을 3-2로 누르고 2승을 거두며 우승컵을 들어올릴 준비를 하게 됐다.현대캐피탈은 1세트 27-25, 2세트 25-22로두 세트...

한화, 두산 11대 1로 대파

한화가 선발투수 채드벨의 호투에 힘입어두산을 11-1로 크게 꺾고 원정경기에서 1승1패를 기록했다.24일 잠실에서 열린경기에서 한화는 채드벨이 8이닝동안 8탈삼진 1안타 1볼넷의 뛰어난 호투로 두산을 무참히 짓밟았다. 한화는 1회초 2사 2, 3루에서 5번타자 김태균이 중견수 앞에 떨어지는 적시타로 2점을 뽑아내며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다. 기선을 제압한 한...

파튜·박정아 '쌍포' 맹활약…도로공사, 흥국생명 꺾고 1승1패

도드람 2018-2019 V리그 여자부 챔피언 결정 2차전에서 한국도로공사가 흥국생명을 3-0으로 셧아웃시키며 1승1패를 기록하고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도로공사는 23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흥국생명과의 경기에서 파튜(19득점) 박정아(17득점) 쌍포의 매서운 공격이 빛을 발휘하며 세트스코어 3-0 승리를 거두고 지난해 챔피언의 저력을 선보였다.도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