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미세먼지의 습격'

정병혁 기자 / 기사승인 : 2018-11-06 08:55:18
  • -
  • +
  • 인쇄
답답한 출근길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초미세먼지가 ‘나쁨’ 수준을 보이는 6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 일대에서 시민들이 마스크를 쓰고 출근길에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초미세먼지가 '나쁨' 수준을 보이는 6일 오전 서울 도심 일대가 뿌옇게 보이고 있다. 이날 국립환경과학원은 "서쪽 지역의 대기 정체로 미세먼지가 축적되면서 초미세먼지 농도는 수도권, 충청권, 호남권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UPI뉴스 / 정병혁 기자 jb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 본 기사

인물

+

카드뉴스

+

스포츠

+

한국, 호주와 아쉬운 1-1 무승부

한국 축구대표팀이 호주와의 친선 경기에서 경기종료 직전 아쉬운 동점골을 내주고 무승부를 기록했다.17일 호주 브리즈번 선 코프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호주 평가전에서한국은 전반 21분 황의조의 선취골로 호주의 기선을 제압하며 경기를 주도해 나갔다.중앙수비수 김민재가 한국측 왼쪽 수비지역에서 길게 찔러준 공을 골키퍼와 1대1로 맞선 상황에서 침착하게호주 골문...

이청용, 벤투가 선택한 이유...손흥민 대체 적임자

벤투호에 새로 합류한 이청용이 화제다. 이청용은 오늘(17일) 한국 호주 축구평가전에 선발로 발탁되어 출격했다.이 가운데, 벤투 감독이 이청용을 선택한 이유가 주목 받고 있다.벤투 감독은 5일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달 호주에서 치르는 원정 A매치 2연전(호주·우즈베키스탄)에 나설 대표팀 소집명단(26명)을 발표한 바 있다.당시 벤투 감...

호주 피파랭킹, 11계단 높아도 굴욕?...선제골 내줬다

호주 피파랭킹이 세간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오늘(17일) 오후 5시 50분 호주 선코프 스타디움에서 축구 평가전을 치른다. 호주의 피파랭킹은 42위이고 한국의 피파랭킹은 53위다.아시아 국가 중에서는 30위 이란 다음으로 높은 순위다. 한국에 비하면 11계단 높다. 한편한국은 전반 22분 황의조의 선제골로 호주에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