졸전으로 끝난 조지아전…'캡틴' 손흥민, 후배들에 일침 날렸다

김혜란 기자 / 기사승인 : 2019-09-06 09:34:35
  • -
  • +
  • 인쇄
축구 국가대표팀, 불안한 수비와 조직력 속 2-2 무승부로 마감
후배들 A매치 데뷔에 손흥민 "대표팀, 놀러 오는 곳 아냐" 강조

'캡틴' 손흥민(토트넘)이 2022년 카타르 월드컵 본선으로 가기 위한 첫 시험대인 조지아전에서 경쟁력 있는 모습을 보여주지 못한 태극전사들에게 강도 높은 쓴소리를 던졌다. 


손흥민은 6일(한국시간) 터키 이스탄불의 파티흐 테림 스타디움에서 끝난 조지아와 평가전에서 2-2로 비긴 뒤 믹스트존에서 취재진과 만나 "솔직히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이 약체라고 생각할 팀은 없다"며 "우리가 약체인 건 어쩔 수 없는 현실"이라고 말했다.


▲ 한국은 5일(한국시간) 터키 이스탄불 파티흐테림 스타디움에서 열린 조지아와 평가전에서 황의조의 멀티골에 힘입어 2-1로 앞서가다 후반 막판 동점 골을 허용해 아깝게 2-2로 비겼다. [대한축구협회 제공]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조지아 평가전에서 플랜B인 3-5-2 전술로 나섰지만 조직력이 살아나지 못하고 패스 실수가 이어지면서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94위인 조지아에 번번이 역습을 내주고 끌려다녔다.

손흥민은 "대한민국 대표팀이 세계에서 실력이 떨어지는 팀이라는 것을 깨달아야 한다"며 "노력하지 않으면 좋은 팀이 될 수 없다는 사실을 선수들이 오늘 경기를 통해 깨달았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선제골도 권창훈(프라이부르크)이 볼을 빼앗긴 실수에서 나왔고, 경기 막판에도 집중력 부족으로 동점골을 내주면서 황의조(보르도)의 멀티골이 무위로 돌아갔다.


후반 2분 황의조의 동점골을 도운 손흥민은 이날 결과에 대해 "스리백 전술의 문제가 아니다"면서 "선수들의 정신력이 가장 크다"고 꼬집었다. 


이어 "이런 경기를 치른 것에 주장으로서 많은 책임감을 느낀다"며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다는 것은 대표팀으로서 창피한 일"이라고 덧붙였다.

손흥민은 "경기가 끝난 뒤 선배들과 '오늘이 월드컵 예선전이 아니라서 다행'이라는 얘기를 했다. 이런 경기력과 정신 상태, 마음가짐으로는 월드컵 본선에 나가기 어렵다"며 "개인 능력이 좋아도 경기에서 전부 쏟아내지 못한다면 대표팀에 큰 문제가 생긴다. 선수들 모두 현실을 깨달아야 한다. 월드컵으로 가는 길은 어렵다"고 비판했다.

이날 데뷔전을 치른 이강인(발렌시아), 구성윤(콘사도레 삿포로), 이동경(울산)에 대해 손흥민은 "A매치 데뷔는 축하 받을 일이다. 선수들 모두 어릴 때부터 꿈꿔왔던 일이고, 자신의 노력으로 따낸 결과"라며 "하지만 A매치 데뷔가 전부는 아니다. 이제 대표팀에서 책임감을 보여줘야 한다. 어린 선수들에게 많은 것을 요구하는 것일 수도 있지만, 대표팀은 놀러 오는 곳이 아니라는 점을 깨달았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UPI뉴스 / 김혜란 기자 khr@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호날두 "조지나 로드리게스와 결혼할 것, 모친의 소원"

축구선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4)가 결혼 계획을 밝혔다.지난 15일(한국시간) 영국 매체 ITV와의 인터뷰에서 호날두는 동거 중인 연인 조지나 로드리게스와의 결혼 계획을 언급했다.조지나와 처음 만난 순간 첫 눈에 반했다는 그는 "조지나와 언젠가 결혼할 것"이라며"내가 결혼하는 것은 어머니의 소원이다"고 말했다.호...

토트넘 손흥민, EPL 5라운드 베스트 11 선정

토트넘 홋스퍼의 에이스 손흥민이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 베스트 11에 선정됐다.16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BBC는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에서 최고의 활약을 펼친 선수들로 구성된 이 주의 팀을 발표했다.손흥민은 축구 전문가 가스 크룩스가 꼽은 이 주의 팀의 4-3-3 포메이션에서 우측 공격수에 뽑혔다.손흥민은 지난 14일잉글...

'회색 머리' 류현진, 뉴욕 메츠 상대로 7이닝 무실점 호투

류현진이 뉴욕 메츠와의 경기에서 7이닝 무실점을 기록하며 최근 부진을 떨쳐냈다.류현진은 15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시티필드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와의 방문 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동안 안타 2개를 허용하고, 볼넷 없이 삼진 6개를 잡아 무실점으로 역투했다. 이번 경기를 통해 류현진은 평균자책점(ERA)을 2.45에서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