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닝와이드' 제주 갈치김밥, 한치무침과 먹는 맛의 조화

김현민 기자 / 기사승인 : 2019-07-17 09:16:53
  • -
  • +
  • 인쇄
주인장 "김밥에 들어갈 갈치 때문에 어부 생활"

'모닝와이드'에서 제주 갈치김밥이 소개됐다.


▲ 17일 방송된 SBS '모닝와이드'에서 제주 갈치김밥이 소개되고 있다. [SBS '모닝와이드' 캡처]


17일 아침 방송된 SBS 교양프로그램 '모닝와이드'의 '노포의 법칙' 코너에서는 갈치김밥으로 알려진 제주의 한 음식점이 소개됐다.


주인장 김희숙 씨는 "(갈치김밥이) 근래에 생긴 음식같이 보이지만 이게 역사가 깊다"며 "옛날 어르신들이 배에서 갈치를 잡아서 튀기진 않았지만 김에 싸서 많이 드셨다"고 설명했다.


김밥 재료로는 다시마, 단무지, 우엉, 달걀이 들어가고 튀긴 갈치 통살이 주재료로 사용된다. 이렇게 만들어진 김밥과 함께 반찬으로 한치무침이 나온다.


▲ 17일 방송된 SBS '모닝와이드'에서 제주 갈치김밥이 소개되고 있다. [SBS '모닝와이드' 캡처]


한치무침과 함께 갈치김밥을 맛본 손님들은 "부드러우면서도 겉은 바삭하다", "씹히는 살에 가시가 하나도 안 걸린다", "갈치김밥인데 비린 맛이 하나도 없다" 등의 호평을 내놨다.


김밥에 들어가는 갈치를 잡기 위해 현직 어부로도 일하고 있는 주인장 신성식 씨는 그날 잡은 갈치는 그날 김밥으로 만드는 것을 원칙으로 하고 있다.


그는 "오로지 은갈치 때문에 제가 어부 생활을 하고 있는데 김밥 때문에 갈치도 잡고 있다"고 밝혔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램파드의 첼시, 레스터 시티와 1-1 무승부…첫 승 실패

프랭크 램파드 감독의 첼시가 레스터 시티와 1-1로 비겼다.첼시는 19일 새벽 0시 30분(이하 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에서 원정팀 레스터 시티를 상대로 1-1 무승부를 거뒀다.램파드 감독은 지난 12일 열린 EPL 1라운드 원정에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 0-4로 대패해 혹독...

류현진, 50일만에 패전…연속타자 홈런 맞아 4실점

미국 메이저리그(MLB)에서 활약하고 있는 LA다저스 투수 류현진(32)이 50일 만에 패배했다.류현진은 18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의 선트러스트파크에서 열린 2019 MLB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등판해 5⅔이닝 동안 4실점하며 시즌 3패째를 당했다. 2홈런을 포함해 6안타를 내줬으며, 1볼넷, 5삼진을 기록했다.류현진이 패전...

'손흥민 징계 결장' 토트넘, 맨시티와 2-2 무승부

토트넘 홋스퍼가 맨체스터 시티와 2-2로 비겼다.토트넘은 18일 새벽 1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에서 홈팀 맨시티를 상대로 2-2 무승부를 거뒀다.토트넘의 손흥민은 지난 시즌 37라운드에서 퇴장당하면서 세 경기 출전 금지 징계를 받아 이날 경기까지 그라운드를 밟...