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극장' 조항인·오흥수 부부, 영정사진 촬영

김현민 기자 / 기사승인 : 2019-03-15 08:35:22
  • -
  • +
  • 인쇄
하루 4회 오는 버스 타고 나가 미용실·사진관 방문

'인간극장'에서 조항인 오흥수 부부가 영정 사진 촬영에 나섰다.

 

▲ 15일 방송된 KBS1 '인간극장'에서 조항인 오흥수 부부가 단장을 하고 영정 사진 촬영에 나서고 있다. [KBS1 '인간극장' 캡처]


15일 오전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인간극장'은 '그냥 놀면 뭐혀' 5부에서는 충남 태안에 사는 조항인(83) 씨와 오흥수(79) 씨 부부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두 사람이 단장을 하고 외출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조항인 씨는 '에출'이라고 적힌 팻말을 대문에 걸어두고 나서며 "외출. 집 비웠다고 혹시나 (누가) 만나러 왔다가 못 만나면 궁금치 않게 하려고 걸어놓고 나간다"고 말했다.

 

마을에 버스가 들어오는 건 하루 중 네 번뿐이다. 버스를 탄 두 사람은 먼저 막내 며느리의 미용실을 찾았다.

 

막내 며느리는 오흥수 씨의 머리를 손보며 "오늘은 10년만 젊게 해드리고 다음에는 파마하고 20년 젊게 해드리겠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를 지켜보던 조항인 씨는 "예쁘더라. 집에서 일할 때는 모자 쓰고 아무렇게나 헌옷 입고 일하고 집에서 예쁘게 하면 영감들이 좋아할 텐데"라며 웃어보였다.

 

머리 손질을 마친 두 사람은 사진관에 방문했다. 조항인 씨는 "우리 아버지, 어머니 돌아가셨을 때도 (영정) 사진을 안 찍어놔서 내가 증명사진을 떼가지고 그렸는데 언제 어떻게 될지 모르니까 사진 좀 찍어 놨으면 해서 왔지"라고 방문 이유를 밝히고 사진을 찍었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이청용 결승골' 대한민국, 볼리비아에 졸전 끝 1-0 승

한국 축구대표팀이 볼리비아를 상대로 졸전을 펼친 끝에 1-0으로 승리했다.22일 오후 8시 울산 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한국과 볼리비아의 친선경기에서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이 이청용의 헤더골에 힘입어 1-0 진땀승을 거뒀다.한국은 골키퍼로 김승규를 선발로 세웠고수비수로 홍철, 김민재, 권경원, 김문환을 출전시켰다. 미드필더는 나상호, 주세종, 황...

이용규, 무기한 참가활동 정지 징계…한화 '초강수'

한화 이글스가 트레이드 요구로 파문을 일으킨 이용규(33)에게 무기한 참가활동정지라는 중징계를 내렸다. 한화로서는 '초강수'를 둔 것.한화는 22일 이용규에 무기한 참가활동정지 처분을 내렸다고 밝혔다. 한화는 "자유계약선수(FA) 계약을 체결한 이용규가 트레이드를 요청한 시기와 방식이 팀의 질서와 기강, 프로야구 전체의 품위를 심각...

대한민국 VS 볼리비아 축구 평가전, BJ 감스트 예상 결과는?

1인 방송 크리에이터 BJ 감스트(본명 김인직)가 한국과 볼리비아의 축구 대표팀 평가전 결과를 예측했다.지난 21일 감스트는 자신의 개인방송을 통해 다음날 울산 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볼리비아전을 분석했다.감스트는 선발 라인업으로 골키퍼 김승규, 수비수 홍철 김영권 김민재 김문환, 미드필더 이청용 정우영 황인범 이재성, 공격수 지동원 손흥민을 세운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