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극장' 곰소항 효녀 문지현, 부친 생일 축하

김현민 기자 / 기사승인 : 2019-06-27 08:28:27
  • -
  • +
  • 인쇄
문지현 母 "친척들 한동네 살아서 좋아"

'인간극장'에서 곰소항 효녀 문지현(29) 씨가 부친 생일을 축하했다.


▲ 27일 방송된 KBS1 '인간극장'에서 전북 부안에 사는 문성운 씨와 그의 딸 문지현 씨 가족의 일상이 그려지고 있다. [KBS1 '인간극장' 캡처]


27일 아침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인간극장'은 '효녀 어부 지현 씨' 4부로 꾸며져 전북 부안 곰소항에 사는 문성운(55) 씨와 그의 딸 문지현 씨 가족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문성운 씨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주변에 사는 친척들이 한자리에 모인 모습이 전파를 탔다. 식구들은 생일 축하 노래를 불렀고 문성운 씨는 케이크의 촛불을 불어 껐다.


제작진이 "생일상 차려주니까 좋냐"고 묻자 문성운 씨 아내 이화용(55) 씨는 "좋다"며 "또 이렇게 모여서 한 잔씩 먹으니까 좋고"라고 답했다.


이어 제작진은 "형제들이 이렇게 고향에서 살기가 쉽지가 않은데"라고 말했다. 이화용 씨는 "그렇다"고 동의하며 "그런데 이렇게 다 모여서 살고"라 덧붙였다.


이화용 씨는 "(남편의) 쉰다섯 번째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서 우리 시숙님, 형님들 오셔서 대단히 감사하다"고 친척들에게 인사했고 친척들은 "저희 초대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화답했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호날두 '성폭행 혐의' 증거 불충분…검찰 "기소 안 한다&...

축구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가 2009년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한 호텔에서 여성을 성폭행했다는 의혹과 관련해검찰의 기소를 피하게 됐다.​23일(현지시간) UPI 통신에 따르면 라스베이거스 지역을 관할하는 미국 네바다주(州)의 클라크 카운티 지방 검찰은 성명을 통해 "해당 여성이 호날두에게 성폭행 당했다는 증거를 제시하지 못했다&quo...

김가영, 3쿠션 LPBA 32강 진출…차유람 최하위로 탈락

'포켓볼 여제' 김가영(36)이 프로당구 3쿠션 대회서 32강에 진출했다.김가영은 지난 22일 서울 송파구 롯데호텔월드 크리스탈볼룸에서 열린 프로당구 PBA투어 2차 대회인 신한금융투자 PBA/LPBA 챔피언십 64강전에서 조 2위에 올라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김가영과 함께 이번 대회 와일드카드로 출전한 차유람(32)은 조 최하위로 탈락했다...

'해리 케인 원더골' 토트넘, 유벤투스에 ICC 3-2 승리

토트넘 홋스퍼가 해리 케인의 원더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에 3-2로 승리했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유벤투스를 상대로 3-2 승리를 거뒀다.토트넘 선발 멤버로는 골키퍼 파울로 가자니가가 나왔고 조지우, 탄간가가, 알더바이럴트, 워커-피터스가 수비진을 구성했다.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