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극장' 싱글 대디 강위, 딸과 함께 모친 집 방문

김현민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4 08:31:45
  • -
  • +
  • 인쇄
막내 아들 강위, 충북 청주 방문해 모친에 대한 애정 과시

'인간극장'에서 싱글 대디 강위(36) 씨가 모친이 있는 고향을 찾아갔다. 


▲ 14일 방송된 KBS1 '인간극장'에서 싱글대디 강위 씨가 딸과 함께 고향 청주를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지고 있다. [KBS1 '인간극장' 캡처]


14일 아침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인간극장'은 '아빠하고 나하고' 3부로 꾸며져 부산에서 딸 강빛나(8) 양과 함께 사는 강위 씨의 일상이 그려졌다.


충북 청주 출신의 강위 씨는 6년 전 아내의 고향인 부산에서의 생활을 시작했지만 3년 전 아내가 가출했고 이혼까지 했다. 그는 혼자 딸을 키우게 되면서 직장을 그만두고 제과를 배워 푸드트럭으로 도넛 장사를 하게 됐다.


이날 방송에서 강위 씨는 청주에 있는 어머니의 집을 딸과 함께 방문했다. 막내 아들인 강위 씨는 어머니 박순랑(64) 씨를 안으며 응석을 부렸다.


박순랑 씨는 제작진에게 "(아들이) 엄마한테만 오면 아직도 가슴 만지고 그런 처지"라고 전했다. 이를 들은 강위 씨는 웃으며 "안 그렇다"고 말했다.


이어 박순랑 씨는 "여기서는 아기인데 거기서 아빠 노릇 하고 사는 게 저는 아주 기특하고 그렇다. 자기 딸을 또 금지옥엽같이 생각하고 잘 키우고 있어서 얼마나 감사한지"라고 털어놨다.


제작진이 "어머님, 강위 씨는 어렸을 때 말 잘 들었냐"고 물었고 박순랑 씨는 "대답이 언릉 안 나온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강빛나 양은 "엄청 안 들었다. 할머니가 그때 말해줬다"고 덧붙였다.


박순랑 씨는 "여기 오니까 (아들이) 180도로 달라지지 않냐"고 말했고 강위 씨는 "제가 여기 안 오는 이유 중에 하나기도 하다. 오면 열심히 안 살 거다. 나태해지고. 엄마가 해결해줄 것 같다는 그런 것"이라고 밝혔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벤투호 9월 A매치 선수 명단 발표…이동경 깜짝 발탁

파울루 벤투 축구대표팀 감독이 월드컵 예선에 나설 국가대표 명단을 공개했다.벤투 감독은 26일 오전 서울 신문로2가 축구회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9월 A매치 출전 선수 명단을 발표했다.한국은 9월 5일 터키 이스탄불에서 조지아와 평가전을 가진 후 같은 달 10일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에서 투르크메니스탄 원정에 나선다.벤투 감독은 지난...

토트넘 손흥민, 뉴캐슬전 평점 6.6…팀 내 5위

징계 결장 후 복귀전을 치른 손흥민이 아쉬운 평점을 받았다.손흥민의 토트넘은26일 0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에서 뉴캐슬 유나이티드에 0-1로 패했다.이날 경기는 손흥민의 복귀전이었다. 그는 지난 시즌 리그 37라운드에서 퇴장당한 뒤 3경기 출전 정지 징계를...

'손흥민 복귀 풀타임' 토트넘, 뉴캐슬에 0-1 패배

토트넘 홋스퍼가 뉴캐슬 유나이티드에 0-1로 패했다.토트넘은 26일 0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에서 원정팀 뉴캐슬에 0-1로 졌다.토트넘의손흥민은지난 시즌 3경기 징계를 받아이날 경기에서 선발로복귀해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뉴캐슬의 기성용은 출전 명단에 이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