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워FM' 주시은 아나운서, 이름 기억 못 해 겪은 실수담

김현민 기자 / 기사승인 : 2019-05-21 08:42:21
  • -
  • +
  • 인쇄
인터뷰 현장서 겪은 실수 에피소드 공개

'파워FM'에서 주시은 SBS 아나운서가 기억력 때문에 겪은 실수담을 공개했다.


▲ 21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 주시은 아나운서(오른쪽)가 출연해 DJ 김영철과 얘기 나누고 있다.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캡처]


21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파워FM')의 '직장인 탐구생활' 코너에 주시은 아나운서가 출연했다.


이날 DJ 김영철은 청취자 문자를 소개하며 "매주 축구장에 가지 않냐. 처음부터 축구를 잘 알지 못했을 것 같은데 '축알못'이었을 한 실수 없냐"고 읽었다.


주시은 아나운서는 "이번 주는 (축구장에) 안 가는 주다. 제가 이름과 얼굴을 잘 못 외우는 편이다. 방금 들었는데 순간적으로 이름이 기억이 안 나서 '안녕하세요. 선수 모셨습니다'라고 한 적이 있다"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이름을 잘 까먹어서 죄송스러웠다. 작가님이 눈치를 채고 이름을 얘기해줬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당시와 같은 돌발상황에 대한 해결책을 묻자 주시은 아나운서는 "정말 이름이 생각이 안 날 때는 팀 이름을 붙인다. 성남이면 '성남의 선수 모셨습니다'고 한다. 아니면 자기 소개를 해달라고 한다"고 재치있게 답했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손흥민 교체 출전' 토트넘, 올림피아코스와 2-2 무승부

토트넘 홋스퍼가 올림피아코스와의 원정경기에서 무승부를 거뒀다.토트넘은 19일 새벽 1시 55분(한국시간) 그리스 피레아스의 게오르기오스 카라이스카키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B조 1차전에서 홈팀 올림피아코스와 2-2로 비겼다.이날 손흥민은 2-2 동점 상황이던 후반 27분 델레 알리가 빠지고 교체 투입됐...

토트넘 vs 올림피아코스 챔피언스리그 중계 언제·어디서?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가 올림피아코스(그리스)의 챔스 맞대결이 생중계된다.토트넘은 19일 새벽 1시 55분(이하 한국시간)그리스 피레아스에 있는 게오르기오스 카라이스카키스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B조 1차전에서 홈팀 올림피아코스와 맞대결을 펼친다.이날 경기 중계는 스포티비(SPOTV), 스포티비온(SPOT...

이강인, 토트넘 손흥민보다 이른 챔스 데뷔 '18세 7개월'

발렌시아(스페인)의 이강인이 챔피언스리그한국인최연소 출전기록을 경신했다.이강인은 18일 새벽 4시(이하 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H조 1차전에 교체 출전했다.발렌시아는 후반 29분 로드리고 모레노의 결승골에 힘입어 첼시를 1-0로 꺾었다. 이강인은 후반 45분 로드리고와 교체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