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캘리포니아주서 총기난사로 13명 사망

윤흥식 기자 / 기사승인 : 2018-11-09 07:10:11
  • -
  • +
  • 인쇄
컨트리 댄싱 바 손님 향해 무차별 사격
범인 현장서 사망, 범행동기 안 밝혀져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인근 소도시 사우전드옥스의 한 바에서 8일 총기 난사건이 발생해 13명이 숨졌다.

 

현지 경찰과 언론에 따르면 총기 난사 용의자는 큰 키에 머리에 후드를 썼고,  얼굴 일부를 가린 모습이었다. 범인은 바 출입 담당자에게 총을 쏜 뒤 안에 있던 손님들을 향해 무차별 사격을 가했다.

 

▲ LA 인근의 댄싱 바에서 발생한 총기사고로 시민들이 충격과 슬품에 빠져 있다. [뉴시스]

희생자 중에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 한 명이 포함됐다. 용의자는 현장에서 사망한 상태로 발견됐다.

사건이 발생한 바는 LA에서 서쪽으로 65㎞ 떨어진 사우전드옥스 시의 보더라인 바앤그릴로, 사건 당시에는 매주 수요일 행사로 벌이는 '대학 나이트' 이벤트에 학생 등 수백 명이 참가해 라인 댄싱을 하던 중이었다.

 

용의자가 갑자기 나타나 총을 쏘아대자 사람들은 혼비백산해 엎드리고 있다가 유리창을 깨고 탈출하느라 아비규환이 벌어졌다.

사망자 외에 부상을 입은 사람도 상당수 발생했다. 출동 대응 중 사망한 경찰관 론 헬루스는 경력 29년으로, 내년 은퇴를 앞두고 있다 변을 당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 특공팀이 안으로 들어갔을 때는 총성이 멎은 상태였다. 경찰은 13구의 시신을 발견했으며 여기에는 총기 난사범도 들어 있었다.

용의자의 신원은 해병대 참전용사 이언 데이비드 롱(28)으로 확인됐다.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은 트위터에 "캘리포니아에서 일어난 끔찍한 총격에 관해 충분히 보고받았다"며 "경찰이 보여준 위대한 용기에 감사드린다. 모든 희생자와 유족에게 신의 가호가 있기를 빈다"고 밝혔다.

 

UPI뉴스 / 윤흥식 기자 jardin@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박항서의 베트남, 8강 진출 대기록

'박항서 매직'이 또 통했다.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아시안컵 8강에 극적으로 진출했다.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20일 오후 8시(한국 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알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전에서 요르단을 상대로 1-1로 비겨 연장전을 거친 끝에 승부차기에서 4-2로 승리했다....

롯데 자이언츠 박정태, 음주운전·버스 운전 방해 입건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레전드' 박정태(50)씨가 버스 기사에게 폭언을 하고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18일 부산 금정경찰서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 위반(운전자 폭행)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으로 박정태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인들과 술을 마신 후 이날 0시 35분께 부산 금정구의 한 도로에서 대리운...

2019 아시안컵 16강 대진표 확정…박항서의 베트남 극적 진출

2019 AFC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확정됐다.18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레바논-북한, 사우디아라비아-카타르 경기를 마지막으로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완성됐다.한국 축구대표팀은 22일 오후 10시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바레인을 상대로 16강전을 치른다.한국이 바레인에 이기고 8강에 진출하면 E조 1위 카타르와 D조 2위 이라크 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