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컵] 베트남, 이라크에 통한의 역전패

김병윤 기자 / 기사승인 : 2019-01-09 06:31:16
  • -
  • +
  • 인쇄
종료 3분 남기고 역전골 내줘
A매치 18경기 연속 무패 마감

박항서 감독의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이라크에 역전패하며 A매치 18경기 무패 기록을 마감했다.

 

베트남은 8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연합 아부다비의 자예드 스포츠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 아시안컵 D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이라크에 2대3으로 역전패했다.

 

▲ 8일 오후(현지시각)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자예드 스포츠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D조 1차전 베트남과 이라크의 경기에서 3대2로 패한 베트남 선수들이 아쉬워하고 있다. [뉴시스] 

 

베트남은 전반 24분 이라크 수비수 알리 파에즈의 자책골로 행운의 선취골을 얻었다. 파에즈는 이라크 골키퍼와 응우옌 쿠앙 하이가 경합을 벌이던 중  자신의 종아리에  맞은 공이 골문으로 들어가는 장면에 넋을 잃은 모습을 지어야만 했다. 

 

그러나 베트남의 기쁨은 오래 가지 못했다. 전반 35분 베트남 중앙수비수 도 주이 만이 후방에서 흘린 공을 이라크의 모하나드 알리가 가로채 강력한 오른발 슛으로 골망을 흔들어 동점골이 터졌다.

 

전열을 정비한 베트남은 전반 42분 응우옌 콩 푸엉의 추가골에 힘입어 2대1로 앞서나가 승기를 잡는 듯 했다. 응우옌 트룽 호앙의 슛을 골키퍼가 쳐낸 공을 이라크 수비수가 걷어낸다는 것이 응우옌 콩 푸엉의 발에 맞고 들어갔다.

 

베트남은 전반을 2대1로 앞선채 끝내 2000여명의 원정팬들을 흥분시키며 승리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베트남은 후반 들어 전반의 기세를 이어가지 못한 채  15분 이라크의 후맘 타리크에게  동점골을 내주며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기세가 한 풀 꺽인 베트남은 경기종료 3분을 남기고 알리 아드난에게 통한의 역전골을 내주며 승점 3점 획득에 대한 꿈을 접어야 했다. 알리 아드난은  프리킥 상황에서 절묘한 오른발 슛으로 베트남 골망을 가르며 역전승의 주인공이 됐다.

 

베트남의 박항서 감독은 역전골이 들어가는 순간 A매치 무패기록이 멈춤과 함께 험난한 본선 진출에 대한 고민을 안게 됐다. 

 

베트남은 12일 이란, 17일 예멘과 조별 예선리그 남은 경기를 치르게 된다.

 

UPI뉴스 / 김병윤 기자 bykim7161@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박항서의 베트남, 8강 진출 대기록

'박항서 매직'이 또 통했다.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아시안컵 8강에 극적으로 진출했다.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20일 오후 8시(한국 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알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전에서 요르단을 상대로 1-1로 비겨 연장전을 거친 끝에 승부차기에서 4-2로 승리했다....

롯데 자이언츠 박정태, 음주운전·버스 운전 방해 입건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레전드' 박정태(50)씨가 버스 기사에게 폭언을 하고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18일 부산 금정경찰서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 위반(운전자 폭행)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으로 박정태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인들과 술을 마신 후 이날 0시 35분께 부산 금정구의 한 도로에서 대리운...

2019 아시안컵 16강 대진표 확정…박항서의 베트남 극적 진출

2019 AFC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확정됐다.18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레바논-북한, 사우디아라비아-카타르 경기를 마지막으로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완성됐다.한국 축구대표팀은 22일 오후 10시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바레인을 상대로 16강전을 치른다.한국이 바레인에 이기고 8강에 진출하면 E조 1위 카타르와 D조 2위 이라크 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