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택시조합, '타다 신청' 조합원 징계

"5만명 울분 토하는데…14명 제명 처분"

서울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이 '타다 프리미엄'을 신청한 조합 소속 개인택시 기사에 대해 중징계 등 강력대응 방침을 내놨다.조합은 26일 보도자료를 내고 "타다 프리미엄 신청 개인택시 운전자 14명의 조합원 자격에 대한 제명처분 등 징계 조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타다 프리미엄은 준고급 택시 서비스로 법인택시와 개인택시 기사들

"신일철주금, 강제징용 피해자 1인당 1억원 배상"

일제강점기 강제징용 피해자들이 일본 기업 신일철주금 주식회사(옛 신일본제철)를 상대로 낸 항소심에서도 승소판결을 받았다.서울고법 민사13부(김용빈 부장판사)는 26일 곽모 씨 등 7명이 일본 신일철주금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 항소심에서 신일철주금 측의 항소를 기각하고, 1심과 마찬가지로 "피해자들에게 1억 원씩 총 7억 원을 지급...

친일파 땅 환수…法, 이해승 손자에 반환 판결

친일파 이해승(1890∼1958)의 후손에게 넘어간 땅 일부를 국가가 환수한다.서울고법 민사13부(김용빈 부장판사)는 국가가 이해승의 손자를 상대로 낸 소유권 이전 등기 소송의 항소심에서 원고 패소한 1심을 뒤집고 26일 일부 원고 승소 판결을 했다.재판부는 이해승의 손자가 행정소송에서 승소 판결을 받아 돌려받은 땅 일부의 소유권을 국가에...

주요뉴스

핫이슈

문화·생활

+

연예·방송

+

관심뉴스

기획&연재

칼럼&스토리

+

키코의 정의(正義)는 무엇인가

시장은 탐욕스럽다. 일단 팔고 본다. 속임수가 대수랴. "하하, 이 멍청이들이 진짜 좋은 상품이라고 생각해. 결국 참담한 꼴을 당할 텐데 말이야." 투자은행 '뱅커스트러스트' 직원들은 낄낄거렸다. 자기들이 판 금융파생상품을, 그 거래를 몽정(wet dream)에 빗댔다.글로벌 기업 프록터앤갬블(P&G)은 뱅커스트러

정년연장 논의와 총선

지난 3년간 아르바이트를 하면서 구직활동을 해 온 A 씨는 올해 초 직장을 구했다. 더 정확하게 말하면 아버지가 30년간 일하던 재단법인의 자리를 물려받았다. A 씨의 일자리는 아버지가 6년 이상 남은 정년을 포기하면서 생긴 것이다. 이런 취업은 뉴스에서 흔히 보는 귀족노조의 '일자리 대물림'과는 차원이 다른 것이다. A 씨의 아버지는 &...

1997년과 2019년

잇단 스포츠 승전보가 날아든다. 어딜 둘러봐도 답답한 현실. 그나마 숨통을 틔워주는 상큼한 뉴스다. 이 즐거운 소식 앞에서 괜한 트집을 잡을 생각은 없다. 그러나 떠오르는 상념이 있다. 지금부터 22년 전인 1997년. '코리안 특급' 박찬호는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에서 14승을 올렸다. 미국무대 데뷔 4년 차의 우완 정통파 투수...

이희호 여사, DJ 평생 동지이자 여성운동가 효시

고(故) 김대중(DJ) 전 대통령 평생의 동지이자 인생의 동반자였던 이희호 여사가 10일 밤 11시37분께 별세했다. 향년 97세. 이 여사는 노환으로 지난 3월부터 신촌 세브란스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아왔다.1922년생인 이 여사는 이화고녀(이화여고)와 이화여전, 서울대 사범대 교육학과(영문과로 입학해 전과)를 졸업했다. 이후 YWCA...

"미리 보는 미래의 풍경"…ISEA 2019, 韓 최초 광주 개...

"4차 산업혁명 시대 기술에 대한 창의성은 개인과 도시의 생존 전략이다."2019 국제전자예술심포지엄(ISEA 2019)의 총감독을 맡은 노소영 아트센터나비 관장은 5일 오후 서울 중구 아트센터나비 타작마당에서 열린 ISEA 2019 기자간담회에서 이 같이 말했다. 예술과 기술, 문화와 지역의 복합체인 미디어아트 축제가 광주에서 열리는

  • lg
  • 모비스
  • 우정사업본부
  • 현대
  • sk telecom